close

원빈⋅이나영 측, 신천지 루머 부인.."루머 유포⋅명예훼손 법적조치"(전문)[공식]

[OSEN=선미경 기자] 배우 원빈과 이나영의 소속사 측이 신천지 지라시 루머에 대해서 "허위사실"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소속사 이든나인 측은 4일 오후 "최근 이든나인 소속 배우가 특정 종교와 관련되어 있다는 허위사실이 유포되고 있음을 확인했다. 이는 사실이 아님을 분명히 알려드린다"라고 입장을 전했다.

이어 "근거 없는 루머들이 무분별하게 양산 및 유포, 재생산되고 있는 현실에 깊은 유감을 표한다"라고 덧붙였다.

이든나인 측은 "이와 관련해 당사는 소속 배우의 명예를 보호하고, 추가적인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사실과 다른 루머 양성 및 유포, 악의적인 비방, 명예훼손과 관련한 게시물에 대해 강력히 대응할 예정이며 어떠한 선처나 합의 없이 법적 조치를 진행할 것"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앞서 많은 연예인이 코로나19 확산과 관련된 특정 종교를 믿고 있다며 실명을 거론한 리스트가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를 통해 공개돼 파장이 일었다. 원빈과 이나영 역시 해당 지라시에 실명이 언급됐고, 이에 대한 대응입장을 밝힌 것이다.

한편 원빈은 2010년 개봉된 영화 '아저씨' 이후 휴식을 취하고 있으며, 이나영은 지난해 방송된 드라마 '로맨스는 별책부록'에 출연했다. 

다음은 이든나인 측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이든나인 입니다. 최근 이든나인 소속 배우가 특정 종교와 관련되어 있다는 허위사실이 유포되고 있음을 확인했습니다.

이는 사실이 아님을 분명히 알려드립니다. 근거 없는 루머들이 무분별하게 양산 및 유포, 재생산되고 있는 현실에 깊은 유감을 표합니다.

이와 관련해 당사는 소속 배우의 명예를 보호하고, 추가적인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사실과 다른 루머 양성 및 유포, 악의적인 비방, 명예훼손과 관련한 게시물에 대해 강력히 대응할 예정이며, 어떠한 선처나 합의 없이 법적 조치를 진행할 것입니다. /seon@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