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유산슬과 듀엣 소망" '올드스쿨' 김나희, 유재석에 적극 '러브콜♥' [종합]

[OSEN=김수형 기자] 개그우먼 겸 트로트 가수로 활약하고 있는 김나희가 유산슬과의 듀엣 소망을 전해 눈길을 끌었다. 

31일 방송된 SBS 러브FM '김창열의 올드스쿨'에서는 개그맨 이광섭, 김나희가 게스트로 출연해 코너 '박수칠 때 웃겨라'에서 다양한 입담을 펼쳤다. 

이날 김나희는 "올드스쿨 나오고 나서 되게 바빴다, 아마 올드스쿨 덕을 본 게 아닐까"라며 겸손함으로 인사했다. 이에 김창렬은 "노래실력도 밝혀졌고 끼와 재능을 많이들 알아봐주신 거다"라고 함께 기뻐했다.

그러면서 DJ 김창렬은 "'런닝맨'에서 유재석 씨와 꿀케미를 선보였는데"라며 "유산슬 씨와도 한 번 만나셔야죠. 듀엣곡 해보고 싶은 생각없냐"고 물었다.

김나희는 "유산슬과 듀엣곡 너무 하고 싶다. 기다리고 있다"라고 대답, 어떤 곡을 하고 싶냐는 물음에는 "반전으로 감성 짙은 발라드 곡을 해보고 싶다"라면서 "혹시 연락이 오실까요?"라고 말해 지켜보는 이들까지 궁금증과 기대감을 안겼다. 

이 분위기를 몰아, 김창렬은 이광섭에게도 올해 해보고 싶었던 일이 뭐가 있는지 질문했다. 이광섭은 "제 모든 중심은 육아에 맞춰져있다. 이 아이를 데리고 뭘 한 번 해볼까"라며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안기기도 했다.

이광섭은 계속해서 "충무로에 가봤다. 좋은 카메라 구입하려고"라며 "아이의 추억을 위해서라도 영상을 찍어볼까 한다"고 했고, 이를 듣던 김창렬은 지인의 얘기를 언급하며 "영상으로 쓰는 육아일기이기 때문에 더 기억에 남고 아이에게 좋은 선물이 될 것 같더라"며 공감해 눈길을 끌었다.

본격적으로 코너를 시작, '신문물 때문에 생긴 웃긴 일'을 주제로 사연을 받아봤다.

할아버지의 데이트를 돕기 위해 손주가 데이트 비용을 할아버지 몰래 휴대폰 앱쿠폰 등을 통해 지불하다가 들켰다는 사연이었다. 

이에 두 사람은 "손주가 착하다", "마음이 너무 예쁘다"라고 가슴 따뜻한 사연에 감동, 무엇보다 할머니 역할을 맡았던 김나희에게 이광섭은 "연기를 되게 잘하신다"라고 칭찬해 훈훈하게 했다.

이어 4D영화를 보고 놀랐다는 사연도 이어졌다. 김창렬은 "4D 처음일 때는 이럴 수 있다"라고 하자 김나희는 "심지어 저도 바람이랑 물이 나올 때 놀란 적이 있다"라고 해 웃음을 안겼다. 
김창렬은 "아이들은 3D를 보면 좋아한다. 자꾸 만지려고 한다"며 공감해 폭소하게 했다.

계속해서 AI와 관련한 이야기가 나왔고 이광섭은 "휴대폰 안에 음성인식을 하는 센서가 사람을 질투하는 그런 내용이 담긴 영화가 있는데 재미있겠더라"며 운을 뗐다. 그러자 김창렬과 김나희는 "AI가 감정을 갖는다는건데 너무 무섭다"며 놀라워했다. 

또한 무선이어폰과 관련한 사연에는 이광섭이 "무선이어폰이 있는데 안 쓴다. 불편하더라"고 털어놓으면서 
"헬스장에 가면 런닝머신을 뛰는데 다들 무선이어폰을 끼고 있어서 따라샀다. 근데 뛸 때마다 떨어질 것 같더라"고 무선이어폰을 잘 사용하지 않는 이유를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를 듣던 김나희도 "한 쪽이 안맞는지 오른쪽이 자꾸 떨어지더라"며 공감했다.

특히 이날 김나희는 "요즘 개그맨 친구들한테 '가수치고 웃기다'라는 소리를 많이 듣는다"라며 너스레를 떨어 방송에 재미를 더했다.

한편, 최근 트로트 가수 겸 개그우먼 김나희가 팬들과 코로나19 확산으로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대구 의료진과 시민들을 위해 생필품을 기부했다. 

컵라면부터 즉석밥, 음료 등 기부물품과 “감사합니다 힘내세요!”라고 적힌 카드까지 공개해 훈훈함을 더했다. 이에 김나희의 생필품 기부에 송가인 역시 “멋지다”며 응원하기도 했다. 
/ssu0818@osen.co.kr

[사진] '올드스쿨' 방송화면 캡쳐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