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김상혁, 송다예와 결혼 1년만 이혼➝"다 내 불찰" 심경➝"추측 자제해주길"[종합]

[OSEN=선미경 기자] 밴드 클릭비 출신 김상혁이 얼짱 출신 쇼핑몰 CEO 송다예와 결혼 1년 만에 이혼을 발표해 안타까움을 주고 있다. 김상혁은 “다 나의 불찰”이라고 심경을 밝히며 추측성 루머 자제를 당부했다.

김상혁의 소속사 코엔스타즈는 7일 오후 보도자료를 통해 “김상혁 씨를 사랑해주시고 응원해주시는 많은 분들에게 좋지 못한 소식으로 인사드리게 돼 안타깝게 생각한다”라며 송다예와의 이혼을 알렸다.

이어 “김상혁 씨는 배우자와 견해의 차를 극복하지 못했고 신중한 고민 끝에 이혼을 위한 조정 절차를 밟게 됐다. 안타깝지만 각자의 자리로 돌아가 서로를 응원하기로 합의했다”라며, “두 사람 모두 이혼 절차가 원만히 진행되길 원하고 있는 만큼, 언론을 통해 사생활에 대한 부분은 하나하나 말씀드리기 어려운 점 양해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또 “추측성 루머와 자극적인 보도 역시 자제해 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린다”라며, “김상혁 씨를 아껴주셨던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리게 돼 죄송하다는 말씀 전한다. 어디서든 더욱 좋은 모습으로 인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덧붙였다.

김상혁은 지난해 4월 7일 2년 교제 끝에 송다예과 백년가약을 맺었다. 김상혁과 송다예 커플은 SNS를 통해서 서로에 대한 애정을 과감하게 드러내며 많은 관심을 받았고, 김상혁은 결혼에 대해서 “평생을 약속하려 한다”, “잘 사는 모습으로 보답하겠다”라고 소감을 밝힌 바 있다. 

김상혁은 클릭비 1호 유부남으로 동료들은 물론 팬들에게도 많은 축하를 받았다. 또 김상혁과 송다예는 결혼과 함께 종합편성채널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에 출연해 주목받기도 했다. 결혼과 신혼 생활을 공개하며 시청자들의 관심을 받았다.

그러나 결혼 1년 만에 이혼 소식을 전해 안타까움을 더하고 있다. 김상혁 역시 자신의 SNS를 통해서 “부족한 두 사람이 만나, 잘 살아보려고 애썼습니다. 서로의 상처를 보듬으며 잘 살았어야 하는데 행복한 모습 보여드리지 못해 죄송합니다”라고 직접 이혼 소식을 전했다.

또 김상혁은 “다 저의 불찰인 것만 같습니다. 잘해준 거보다 못해준 게 많은 거 같아 마음이 많이 무겁습니다. 이런 소식 전하게 돼 정말 죄송하고 힘드네요”라고 심경을 밝혔다.

김상혁은 지난 1999년 클릭비 멤버로 데뷔해 ‘백전무패’, ‘드리밍’ 등을 히트시켰다. 특히 김상혁은 엉뚱한 매력으로 예능에서 활약했지만, 2005년 4월 음주운전 사고로 활동을 접고 자숙 시간을 가졌다. 오랜 공백 끝에 컴백해 결혼 소식을 전해 많은 축하를 받았고, 지난해 6월부터 SBS 라디오 러브FM ‘김상혁, 딘딘의 오빠네 라디오’ DJ를 맡아왔다. /seon@osen.co.kr

[사진]김상혁⋅송다예 SNS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