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번리전 71m 원더골’ 손흥민, PL 2019-20시즌 최고의 골 수상 

[OSEN=서정환 기자] 프리미어리그 최고의 골 주인공은 손흥민(28, 토트넘)이었다. 

프리미어리그 사무국은 13일 공식SNS를 통해 ‘2019-2020 버드와이저 골 오브 더 시즌’ 수상자를 발표했다. 9명의 후보 중 손흥민이 투표 1위를 받아 수상의 영광을 안게 됐다. 

손흥민은 지난해 12월 번리와의 정규리그 16라운드에서 전반 32분 '폭풍 질주'에 이은 원더골을 넣었다. 손흥민이 질주한 거리는 정확하게 71.4m였다. 최근 3시즌 동안 가장 긴 돌파였다. 

팬들의 반응도 뜨거웠다. 토트넘은 SNS에 'Sonic Sonny'라면서 번리전 골을 게임 캐릭터인 소닉으로 패러디 했다. 손흥민이 질주하면 게임 속 캐릭터인 소닉처럼 임무를 완수하는 모습이었다. 

시상을 맡은 스폰서 버드와이저 역시 “손흥민의 골은 정말 센세이션이다. 월드클래스”라며 찬사를 아끼지 않았다. / jasonseo34@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