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38세' 오정연, 벨벳 원피스로 드러낸 볼륨감…나이와 반비례하는 미모 [★SHOT!]

[OSEN=심언경 기자]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오정연이 일상을 공유했다.

오정연은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새벽부터 빼빼로 받으니 기분이가 죠으당"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두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오정연은 예쁘게 포장된 막대 과자를 들고 인증샷을 남기고 있다. 이때 오정연은 그레이 벨벳 원피스를 입고 뛰어난 패션 소화력을 인증해 눈길을 사로잡는다. 평소 운동으로 다진 보디라인이 빛을 발한 것. 

오정연은 tvN 새 예능 프로그램 '나는 살아있다'에 출연하고 있다.

/notglasses@osen.co.kr

[사진] 오정연 인스타그램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