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강부자 "가방만 300개, 돈 생기면 구두+BAG 사..협찬 NO"('같이삽시다')

[OSEN=박소영 기자] '같이 삽시다' 강부자가 가방 부자임을 고백했다. 

25일 방송된 KBS 2TV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에서 강부자는 박원숙, 혜은이, 김영란에게 “난 양말, 구두, 가방을 수집한다. 돈 있으면 제일 먼저 사는 게 백이다. 이사할 때 보니까 이번에 300 몇 개더라”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어 그는 “난 역할에 맞는 가방을 내가 다 준비한다. 노역부터 회장님 부인에 맞는 가방을 다 준비한다”며 “1962년에 신었던 구두도 지금 있다. 그 시절 배경 드라마가 들어올 수 있으니 두는 거다. 그러니 집안이 골동품 천지다”라고 자랑했다. 

이날 방송에서 강부자는 80살인데 족욕을 한 번도 해 본 적이 없다고 밝혀 시청자들을 다시 한번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comet568@osen.co.kr

[사진] 같이 삽시다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