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단독] 다이아 정채연, 청하∙구구단 미나와 접촉..오늘(7일) 코로나19 검사

[OSEN=이승훈 기자] 그룹 다이아(유니스, 기희현, 정채연, 예빈, 은채, 주은, 솜이) 멤버 정채연이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7일 오후 OSEN 취재 결과, 다이아 정채연은 최근 청하, 구구단 미나와 접촉한 것으로 확인됐다. 

특히 청하가 오늘(7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가운데, 구구단 미나 역시 밀접접촉자료 분류돼 오늘(7일) 검사를 받고 자가격리에 들어간 것으로 알려져 가요계에는 비상이 걸렸다.

이에 청하는 코로나19 확진 판정 이후 모든 활동을 중단하고 바로 자가격리에 들어갔으며, 방역당국의 지침에 따라 필요한 조치를 취하고 있다. 청하와 동선이 겹치거나 접촉이 있었던 소속 아티스트 및 스태프, 직원 등도 함께 검사를 진행했거나 진행할 예정이라고.

구구단 미나 측 역시 "당사 소속 아티스트 구구단 미나 양이 코로나19 확진자와 동선이 겹쳐 금일(7일)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하였으며 현재는 보건당국의 지침에 따라 자가 격리 중"이라고 밝혔다.

/seunghun@osen.co.kr

[사진] OSEN DB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