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조인성, '2020 MBC 방송연예대상' 대상 시상자로 깜짝 등장 "예능인들 덕분에 올해 많이 웃어"

[OSEN=이승훈 기자] 배우 조인성이 '2020 MBC 방송연예대상'에 깜짝 등장했다. 

29일 오후 방송된 MBC '2020 MBC 방송연예대상'에서는 대상 시상자로 나선 조인성의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2020 MBC 방송연예대상' 전현무는 "이 분이 나오시면 다들 깜짝 놀라실 것"이라고 예고한 바. 해당 주인공은 바로 조인성이었다. 

지난해 대상 수상자인 박나래와 무대에 오른 조인성은 "올 한 해 MBC 예능으로 많은 위로를 받았던 조인성이다"라며 자신을 소개했다. 이에 박나래는 "오늘처럼 보람된 일이 없다"라며 미소를 보였다. 

이어 조인성은 "코로나19 때문에 많이 지쳐 계실 시청자분들께 인사도 드리고 힘든 시기에 박나래를 비롯해 많은 예능인분들 덕분에 웃을 수 있었다. 겸사겸사 감사 인사도 드리고 축하도 같이 하면 어떨까 하는 마음에 나오게 됐다. 올 한 해 감사했고 수고 많으셨다"라며 '2020 MBC 방송연예대상'에 출연하게 된 이유를 설명했다. 

특히 조인성은 "너무 반갑고 설렌다. 혹시 실례인거 아는데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해주실 수 있을까요?"라는 박나래의 말에 "'나 혼자 산다'는 혼자 살아야 나올 수 있는 거 아닌가요. 부모님과 같이 살고 있다"고 잘라 말해 웃음을 안겼다. 그러자 전현무는 "그럼 '전지적 참견 시점'이네요"라고 맞받아쳤다.

한편 조인성은 차기작 영화 '모가디슈'(감독 류승완) 개봉을 앞두고 있다.

/seunghun@osen.co.kr

[사진] MBC '2020 MBC 방송연예대상'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