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디어엠', 박혜수 학폭 의혹에 26일 첫방 연기[공식]

[OSEN=선미경 기자] 배우 박혜수의 학교폭력 의혹에 '디어엠'이 첫 방송 연기를 결정했다.

KBS 2TV 금요드라마 '디어엠' 제작진은 24일 "최근 제기된 '디어엠' 출연자 관련 사안에 대한 면밀한 검토와 프로그램의 완성도 제고를 위해 오는 26일 예정이었던 첫 방송을 연기하기로 결정했다"라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또 제작진은 "제작발표회와 첫 방송 변경 일정은 추후 공지드리도록 하겠다"라고 알렸다.

앞서 '디어엠' 주연인 박혜수가 학교폭력 가해 의혹에 휩싸이며 논란이 되고 있는 상황. 이에 대해서 박혜수의 소속사 측은 학폭 의혹에 대해 "사실이 아니"라며, "경제적 이윤을 도모하기 위한 것이거나 증거를 수집하기 위한 악의적 행위가 아닌지 의심하고 있다"라고 입장을 밝힌 바 있다. 

'디어엠'은 서연대학교를 발칵 뒤집어 놓은 고백글의 주인공 ‘M’을 찾으며 핑크빛 추리를 펼치는 드라마. 

다음은 '디어엠' 제작진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KBS 금요드라마 '디어엠' 제작진입니다. 

'디어엠'을 기다려주신 시청자 여러분께 양해 말씀드립니다. 

최근 제기된 '디어엠' 출연자 관련 사안에 대한 면밀한 검토와 프로그램의 완성도 제고를 위해 2월 26일 금요일 예정이었던 첫 방송을 연기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 

제작발표회와 첫 방송 변경 일정은 추후 공지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seon@osen.co.kr

[사진]KBS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