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팬들이 보고 싶어요".. 서울경마공원 루키 기수들이 전하는 진심

[OSEN=강필주 기자] 살랑살랑 봄바람에 잠자던 싹이 움트는 계절, 서울 경마공원에서도 ‘새싹’ 기수들의 활약이 두드러지고 있다. 아직 만으로 1년이 안 되는 시간이지만 김아현, 임다빈 기수에게 지난 1년은 남다른 한 해였다. 코로나19로 인한 유래 없는 경마 중단으로 경마팬들을 직접 만날 수 없는 상황에서도 오로지 경주에 집중하고 있는 두 기수의 이야기를 들어보았다.

▲ ‘항상 연구하고 노력하는 똑순이’ 김아현 기수, 시대의 여성 기수를 향해 오늘도 달린다

‘시대의 여성 기수를 발견했다’, ‘새내기’ 김아현 기수에 대한 ‘베테랑’ 문세영 기수의 평이다. 김아현 기수는 선배의 과찬이라며 손사래를 쳤다. 아직 본인만의 장점을 찾지 못했고 부족함을 많이 느끼고 있다며 겸손하게 이야기를 이끌어갔다.

[사진]김아현(왼쪽)과 임다빈 /한국마사회 제공

김아현 기수는 지난 해 데뷔 3개월 만에 ‘금빛여전사’와 함께 첫 승을 따냈다. 기억에 남는 경주마로 역시 금빛여전사를 꼽았다. 최근에는 신마 ‘그레이트아이’에 집중하고 있다. 경주마가 입사하고부터 타기 시작해 지난 주 처음으로 주로에 나가서 타고 왔다는 이야기를 전하며 남다른 애정이 느껴졌다.

김아현 기수의 올해 분위기는 어떨까. 지난 1월 ‘케이엔여신’과의 호흡으로 우승의 기쁨을 맛본 후 아직까지는 잠잠하지만 연승률은 꾸준히 15% 이상을 기록하며 컨디션을 끌어올리는 모양새다. 49조(지용철 조교사) 소속으로 활약 중인 김아현 기수에 대한 지용철 조교사의 신뢰 또한 특별하다.

지용철 조교사는 "김아현 기수는 평소에 일이 끝나도 체력 훈련장에 가거나 말 기구로 기승 연습을 하는 등 뭐든 성실히 하고 있다’며 ‘항상 노력하는 기수가 돼야 한다는 얘기를 끊임없이 하면서 롤모델로 삼는 기수에 대해 자꾸 물어보고 연구를 하는 쪽으로 주로 조언을 하는 편"이라고 말했다. 김아현 기수 또한 지용철 조교사가 믿고 지켜봐주는 스타일이라며 자세가 흐트러졌거나 효과적인 채찍 사용에 대해서도 조언을 해주신다며 신뢰를 드러냈다.

좋은 경주 전개나 자세를 배우는데 집중하고 있다는 김아현 기수는 올해는 자신만의 주행 라인을 만드는 것에 집중하고 싶다는 포부를 드러냈다. "저희가 코로나19로 인해 데뷔하고 경마 팬들을 본적이 거의 없다"며 "팬들이 가득한 경마공원을 항상 꿈꾸고 있다, 코로나가 종식되면 경마공원에서 다들 안전하고 건강한 모습으로 팬분들과 소통하고 싶다"고 말했다.

[사진]한국마사회 제공

▲ 일류를 목표로 오늘도 폭풍 성장 중인 서울 경마공원의 ‘슈퍼루키’, 임다빈 기수

또 한명의 신예 임다빈 기수는 남다른 성장속도로 경마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데뷔 후 2개월간 승리를 따내지 못했던 임다빈 기수는 11월 첫 우승과 함께 5승을 몰아쳤다. 이후 2개월간 12승을 추가하며 신인이라고는 믿기지 않는 20%대 승률도 보여줬다.

서울경마 다승 16위라는 준수한 성적을 거두며 폭풍성장하고 있는 임다빈 기수는 자신의 성적 비결에 대해 "첫 승에 대한 조급한 마음에 오히려 성적이 부진했지만 부담감을 내려놓으니 오히려 말과 호흡을 맞출 수 있게 되더라"며 "정호익 조교사로부터 강도 높은 트레이닝을 받은 결과라 확신한다"고 말했다.

현재 임다빈 기수는 정호익 조교사가 이끄는 10조 마방에 소속되어있다. 일찌감치 임다빈 기수를 눈여겨 지켜봐온 정호익 조교사는 "후보생 시절 작은 코칭에도 적극적으로 개선하려는 모습이 남달랐다"며 "많이 혼나더라도 일류기수로 성장하고 싶다는 임 기수의 목표가 실현될 수 있도록 물심양면 도움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그의 성장 가능성을 확신했다.

임다빈 기수의 롤모델은 ‘경마 대통령 박태종 기수’와 ‘황태자 문세영 기수’다. 한국경마 하면 가장먼저 떠올리는 두 기수처럼 최고의 자리에 서고 싶다는 임다빈 기수는 "코로나19로 인해 데뷔 후 아직까지 경마팬의 함성을 들어본 적이 없어 아쉽지만, 고객들을 만났을 때 응원 받을 수 있도록 기량을 쌓으며 그날을 준비하겠다"며 인터뷰를 마쳤다. /letmeout@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