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췌장암 투병' 유상철 전 감독, 별세. 향년 50세

[OSEN=우충원 기자] 유상철 전 감독이 세상을 떠났다. 

축구계 관계자는 "유상철 감독이 7일 저녁 7시쯤 별세했다"고 밝혔다. 향년 50세. 

지난 2019년 11월 췌장암 판정을 받은 유 감독은 인천과 함께하며 많은 이들의 응원을 받았다. 하지만 갑작스럽게 최근 병세가 악화되며 유명을 달리했다. / 10bird@osen.co.kr


[OSEN=인천, 곽영래 기자]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