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대박부동산' 정용화 "시즌2? 다같이한다면 꼭 하고 싶다" [인터뷰②]

[OSEN=박판석 기자] '대박부동산'의 정용화가 시즌2에 대해 언급했다. 

정용화는 15일 오후 온라인으로 진행된 KBS 2TV '대박부동산' 종영인터뷰에서 "이 드라마가 시즌2가 기다려지는 드라마가 됐으면 좋겠다"라고 의미를 밝혔다.

정용화는 '대박 부동산'을 통해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고 싶었다고 말했다. 정용화는 "군대에 있을 때부터 어떤 작품을 해야겠다라는 고민이 많았다. 그래서 대본을 받았을 때, 느낌이 좋은 것으로 하자는 느낌이 컸다. 음악적으로도 도전하고자 하는 성향이 있다. '대박부동산'이 오컬트 장르기도 하고, 새로웠다. 해볼 수 있는게 많았다. 장나라가 이 작품을 한다고 해서 더 욕심이 생겼다"라고 고백했다.

FNC엔터테인먼트 제공

FNC엔터테인먼트 제공

이어 그는 "오히려 전역 이후에 부담이 없었다. 연기도 더 편하게 했고, 부담이 덜해서 창의력도 많이 생겨서 연기도 잘 할 수 있을 것 같다. 지금까지 저의 이미지를 바꿔보고 싶다는 게 가장 컸다"라고 출연 이유를 설명했다.

정용화는 조심스럽게 시즌2에 대한 전망도 내놓았다. 정용화는 "많은 분들이 원하시면 될 수도 있지 않을까 생각한다. 저는 잘 모르겠다. 다같이 한다고 하면 또 하고 싶다. 시즌2를 하면 인범이가 너무 불쌍할 것 같다"라고 언급했다.

정용화는 결혼 보다는 작품에 집중하고 싶다는 뜻을 전했다. 정용화는 "결혼에 대해서는 아직 생각이 없다. 일을 더 열심히 해야된다는 생각이 있다. 주변에서도 아직 결혼한 사람이 많지 않다"라고 털어놨다./

pps2014@osen.co.kr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