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특전사듀오' 이승기x박군, 실전훈련 더 빛났다‥이광수 닮은 꼴 新멤버 유수빈 출격 예고 ('집사부') [어저께TV]

[OSEN=김수형 기자] ‘집사부일체’에서 특전사 듀오 이승기와 박군이 실전훈련에서 더 빛난 모습이 눈길을 끌었다. 무엇보다 이광수 닮은 꼴로 유명한 유수빈의 첫 등장이 예고됐다.  

4일 방송된 SBS 예능 ‘집사부일체’에서 여름 바캉스 특집이 전파를 탔다. 

이날 여름 바캉스를 안전하게 보내기 위한 훈련을 시작했다. 먼저 개인훈련을 마친 가운데, 상대를 구할 수 있는 안전훈련을 진행,  김동현부터 이승기가 직접 물 속으로 뛰어들었다. 이승기는 김동현보다 멀리 갈 수 있었으나 조류에 막히고 말았다. 

결국 두 사람은 “쉽지 않다, 후퇴”라고 외치며 포기를 선언, 박군은 “익수자 발견”이라 외치며 빠르게 입수하더니  특전사 출신다운 수영실력을 뽐내며 거침없이 앞으로 나아갔다. 급기야 조류의 방향을 읽은 박군은 바로 반대방향으로 길을 만들자, 이승기는 “역시 특전사”라고 감탄했다. 

해양경찰들은 이 극심한 조류에서 타인을 구해야한다며 구조수영에 대해 설명하며 직접 시범을 보였다. 순식간에 익수자를 구하는 모습에 멤버들은 “멋있다, 소름 돋았다, 경이롭다”며 감탄을 금치 못 했다. 단 52초 만에 익수자를 구한 모습이었다. 

박군부터 도전했다. 구조수영 매뉴얼대로 완벽하게 해내며 단 1분 37초만에 구조에 성공했다. 하지만 이승기는 구명 튜브가 팔에 꼬여버린 바람에 좀처럼 앞으로 향하지 못했고 엉킨 줄을 푸느라 결국 골든타임을 놓치고 말았다. 이후 해양경찰의 도움으로 구조될 수 있었다. 

모두 고난도 훈련에 완전히 기진맥진되고 말았다. 하지만 아직 훈련을 끝나지 않은 상황. 다음은 선박내부를 재현한 훈련한 선박 시뮬레이터에서 수색 및 구조훈련을 시작해보기로 했다. 

양세형과 박군이 먼저 선박 안으로 들어갔다. 양세형은 “갑갑한 공간에서 폐쇄공포 온다, 무섭다”고 했고, 박군도 “가만히 있어도 숨이 안 쉬어진다”며 긴장했다. 그만큼 생각보다 더 좁은 선박 내부였다. 

이승기는 “저 안에서 얼마나 무서울까”라며 긴장, 환한 훈련장과 달리, 실제로는 안팎이 암흑인 블랙아웃 상황이라 했다. 가장 먼저 박군이 탈출에 성공했으나 폐쇄공포로 긴장하던 양세형은 눈 앞에 가득 메운 그물에 당황, 하지만 이내 공포를 극복하고 탈출하는데 성공했다 .

다음은 김동현과 이승기가 도전했다. 선박 안에 패닉한 김동현에게 해양경찰은 “침착하셔라”고 말하며 훈련을 시작했고, 두 사람이 정신을 가다듬었다. 이어 이승기는 “잠영으로 가겠다”며 장애물을 피해 물 속에서 생존하는데 성공했다.  

생존을 위한 마지막 관문이 남았다. 실제 배 위에서 생존하는 법을 배우기로 했다. 침목하는 선박에서 탈출해야하는 최종 훈련이었다. 먼저 비상집합 신호가 울렸고, 선박에서 퇴선해야하는 상황을 알렸다. 

해양경찰은 구명 뗏목부터 차근히 설명했다. 멤버들은 “안전한 여행을 위해 비상안내를 확인할 필요가 있다”며 다시 한번 경각심을 느꼈다. 

계속해서 해양경찰은 침몰하는 선박에서 탈출해야한다며 “이 배에서 뛰지 못하면 끝이다, 할 수 있단 자신감만 가지면 생존에 성공할 수 있다”며 선택의 여지가 없는 최후의 수단이 선박탈출하라 했다. 

이제 훈련아닌 실전이 진행된 가운데, 박군이 가장 먼저 앞장섰다. 이함자세로 자세를 잡은 박군은 아찔한 높이에서 뛰어내렸다. 실전에서도 빛나는 강철 특전사 박군이었다. 다음은 역시 특전사 출신 이승기가 시범조교다운 자세로 뛰어내리는데 성공했다. 

이로써 특전사 듀오인 박군과 이승기가 뒤집어진 뗏목을 바로 세우기 위해 이동했다. 하지만 균형을 잃으면서 쉽지 않은 상황. 다시 파이팅을 외치며 두 사람이 재도전했고, 마침내 뗏목보트를 바로 세우는데 성공했다. 

방송말미, 박군은 “그 동안 안일한 생각으로 안전수칙을 보지 않았는데,이제 나와 가족을 지키기 위해 선박에 매뉴얼을 보고 안전수칙을 지키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예고편에선 새로운 막내로 출격을 알린 배우 유수빈이 소개됐다. 

급기야 이승기는 이광수의 외모와 비슷한 유수빈을 보며 “광수형 ‘런닝맨’ 나가고 ‘집사부일체’ 나왔다고 기사날 것”이라고 말하며 그의 첫 합류를 반겼다. 

/ssu0818@osen.co.kr

[사진] ‘집사부일체’ 방송화면 캡쳐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