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율희♥최민환' 쌍둥이 딸, 떡잎 걸그룹DNA?‥아가, 마이크는 먹는거 아니야

[OSEN=김수형 기자] 걸그룹 라붐 출신 율희가 귀여운 자녀들과 네버엔딩 육아일상을 공유했다. 

15일인 어제, 율희가 개인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서 "ㅋㅋㅋㅋㅋㅋㅋㅋ귀여워 노래잘하네 우리둥이들"이란 멘트와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쌍둥이 딸 아린. 아율이 마이크를 잡고 거실에서 노래를 부르고(?) 있는 모습. 가수인 엄마아빠의 피를 그대로 물려받은 모습이다. 

이어 거실에서 무언가를 쏟은 듯 '엄마 죄송해요'라는 메트와 함께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는 귀여운 모습이 랜선 이모, 삼촌까지 미소짓게 만들었다. 

이에 팬들 역시 "세상에 심장이 녹네 녹아", "어머나, 이러다 딸들 걸그룹 데뷔하는 건가요", "아이들과 육아는 힘들지만 일상은 재밌을 듯"이라며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율희는 지난 2018년 FT아일랜드 멤버 최민환과 결혼했고, 슬하에 아들 재율 군과 쌍둥이 딸 아린·아율 양을 두고 있다. 꾸진히 SNS와 개인 채널을 통해 팬들과 육아모습을 소통하고 있다. 

특히 최근은 팬들과 소통하던 중 이사에 해 언급하며 대가족으로 살고 있는 상황을 전했다. 실제로 율희네는 시부모집의 같은 건물인 반지하에서 생활했으나 2층으로 떠날 것이라 알린 바 있다. 

/ssu0818@osen.co.kr

[사진] ‘율희SNS'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