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염따, 치마입고 다니는 파격 근황 "나 오늘 집에 안갈래"

[OSEN=최나영 기자] 래퍼 염따가 충격적인 '치마 패션'으로 눈길을 끈다.

염따는 27일 자신의 SNS에 "나 오늘 집에 안갈래"란 글과 함께 몇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무릎 아래로 내려오는 단아한 스커트를 입은 채 포즈를 취하고 있는 염따의 모습이 담겨져 있다. 바닥에 누워있거나 귀엽게 스커트 한 켠을 들고 ‘예쁜 척’(?)을 하고 있으며 사랑스러운 미소를 짓고 있다.

이에 코드 쿤스트는 “앞서간다”란 댓글을 달기도.

앞서 그는 "치마를 입어봤지 뭐야. 여자들은 왜 치마를 자기들끼리만 입었나 몰라"라며 치마라는 '신세계'를 경험한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염따는 최근 신곡 '9ucci'를 발매했다.

/nyc@osen.co.kr

[사진] 염따 인스타그램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