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배윤정, '보아 오빠' 故권순욱 사망 애도 "가족 잃은 마음 알아..응원하고파"

[OSEN=하수정 기자] 배윤정이 친 오빠를 떠나보낸 가수 보아를 응원하면서 고인의 명복을 빌었다.

안무가 배윤정은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가족이 아픈 건 겪어보지 못한 사람은 알 수가 없다"며 "가족을 잃은 마음이 얼마나 아플지 조금이나마 알기에 응원하고 싶다. 천국에서 편하게 쉬시길.."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보아와 그의 오빠 고(故) 권순욱의 모습이 담겨 있다. 배윤정은 고 권순욱의 사망 관련 기사를 캡처해 올리면서 보아에게 위로를 전했고, 동시에 고인의 명복을 빌기도 했다. 

한편 보아의 친 오빠이자 뮤직비디오 감독 고 권순욱은 복막암 투병 중 지난 5일 사망했다. 향년 39세.

이후 보아는 자신의 SNS에 "우리 오빠이자 나의 베프였던 순욱오빠. 내 오빠로 태어나줘서 너무 고마워. 우리 마지막 대화가 '사랑해'였는데 따뜻한 말 남겨줘서 고마워"라며 마지막 메시지를 남겼다.

/ hsjssu@osen.co.kr

[사진] 배윤정, 보아 SNS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