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4홈런 폭발’ 홍원기 감독 “홈런으로 대량득점에 성공했다” [고척 톡톡]

[OSEN=고척, 길준영 기자] “홈런이 나오면서 대량득점을 올릴 수 있었다”

키움 히어로즈는 26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롯데 자이언츠와의 홈경기에서 11-2로 승리하며 홈 2연전에서 1승 1패를 나눠가졌다.

키움 타선은 13안타 4홈런을 몰아치며 오랜만에 시원하게 대량 득점을 뽑았다. 김웅빈(5호), 박동원(22호), 송성문(5호), 전병우(6호)가 홈런을 날렸고, 이정후는 4타수 4안타 맹타를 휘두르며 타율 1위(.371) 자리를 지켰다.

홍원기 감독은 “타선이 터져준 덕분에 투수 운용에 여유가 있었다. 홈런이 나오면서 대량득점을 올릴 수 있었다. 이용규가 공격의 물꼬를 터줬고 상위타선에 배치된 송성문과 이정후가 득점 기회를 잘 살렸다”라며 승리 소감을 전했다.

키움은 오는 28일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한화와 홈 2연전을 치른다. /fpdlsl72556@osen.co.kr


[사진] 키움 히어로즈 홍원기 감독. /OSEN DB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