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롤드컵] '기대해 북미잼' C9, 조별리그 '막차'...담원-FPX-로그와 격돌

[OSEN=고용준 기자] 플레이-인 전승이 유력했지만, UOL에 덜미를 잡히면서 넉아웃까지 밀렸던 클라우드 나인(이하 C9)이 결국 그룹 스테이지행 티켓을 잡았다. 

C9은  9일 오후 (이하 한국시간) 아이슬란드 레이캬비크 뢰이가르달스회들 실내 스포츠 경기장 A홀에서 열린 ‘2021 LOL 월드 챔피언십(이하 롤드컵)’ 플레이-인 녹아웃 스테이지 피스와 2라운드 경기서 3-0 완승으로 그룹 스테이지에 마지막으로 합류했다. 

이로써 그룹 스테이지 A조에 배정에 된 C9은 담원 기아, FPX, 로그와 8강 진출을 다투게 됐다. 

라이엇게임즈 제공.

당초 C9의 완승이 예상됐지만, 시작부터 '북미 잼'이 터져나왔다. 초반 봇에서 루시안이 쓰러졌고, 미드서 버티던 '퍽즈'의 신드라까지 강제 귀환 당하면서 흔들렸다. 봇에서 루시안의 피해가 누적됐지만 C9도 비장의 한 수가 있었다. 

'블래버'가 리신으로 스노우볼의 돌파구를 개척했다. 우선 '퍽즈'를 살려낸 '블래버'는 한타 교전서 탑과 함께 대승을 견인하면서 분위기 반전을 주도했다. 흐름을 가져온 C9에게 더 이상의 '북미 잼'은 없었다. '블래버'를 중심으로 한타 구도를 펼친 C9은 1세트를 짜릿한 뒤집기로 잡아내면서 기분 좋은 선취점을 챙겼다. 

발동이 걸린 C9은 2세트에서는 21분만에 상대 넥서스를 공략하면서 조별 리그 진출의 매치 포인트를 올렸다. 

1, 2세트를 연달아 잡아낸 C9은 첫 세트 삐꺽거리던 '즈벤'까지 살아나면서 피스를 압도했다. 초반 '즈벤'의 3킬로 스노우볼을 크게 굴린 C9은 무차별적으로 피스의 챔피언들을 난도질하면서 킬을 추가했다. 불과 15분만에 글로벌골드 격차를 1만으로 벌린 C9은 20분이 되기도 전 상대의 넥서스를 파괴하면서 완승의 마침표를 찍었다. / scrapper@osen.co.kr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