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간·쓸개 다 빼줘" 혼전임신 박신혜♥최태준 구설無 '미담부부' [Oh!쎈 종합]

[OSEN=김수형 기자] 배우 박신혜와 최태준이 2세 소식과 더불어 백년가약까지 겹경사를 알린 가운데 연예계 뒤를 캐는 유튜버 '연예뒤통령' 이진호 역시 이들의 미담만 전하며 훈훈한 연애스토리를 전했다. 

23일 유튜버 이진호가 자신의 개인 유튜브 채널 '연예 뒤통령'을 통해서 '혼전임신 결혼.. 최태준 ♥박신혜 꽉 잡은 비결'이란 제목으로 영상을 게재했다. 

이진호는 "최대한 간단 명료하게 정리하겠다"고 운을 떼며 배우 박신혜와 최태준이 깜짝 결혼과 함께 2세까지 임신한 소식을 다시 한 번 언급했다.  이진호는 "두 사람은 2017년 부터 사랑을 키웠다,  만남 5년 만에 결혼이란 결실"이라며 축복하기도. 

이어 이진호는 본인 또한 박신혜를 인터뷰 때 수차례 만난 배우라고 언급하며 "굉장히 아름답고 인성이 훌륭한 배우, 아역시절부터 오랜 기간 활동했지만 물의에 휘말린 적 없어,  오히려 인기배우가 된 후에 어머니가 운영하는 식당을 홍보하기 위해 손발을 걷어 붙이기도 했다"며 미담을 전했다. 특히 그는 나영석 PD 도 언급하며 "그가 가장 인상적인 게스트로 꼽은 인물도 바로 박신혜였다"고 말할 정도였다. 

계속해서 이진호는 "그렇다면 최태준이 어떻게 그런 예쁜 배우의 마음을 훔친 걸까"라고 궁금증을 던지면서, 최태준 역시 따뜻한 마음씨를 가진 배우라고 전했다. 그는 "뭐든 주위사람들에게 잘 챙겨주려 하고 예의 바르게 행동하는 스타일이라고 한다"면서 직접 최태준을 만난 적이 없음에도 직접 전해들은 미담을 전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이진호는 최태준의 배려심이 연인인 박신혜에게 극대화 됐을 거라 추측하면서 "주위에서 정말 간이고 쓸개고 다 빼준다는 말이 나올 정도로 애정을 쏟았다,  오죽하면 지인들 사이에서 눈물이날 정도로 지극정성이란 말까지 나오겠나, 이 같은 최태준의 지극정성은 양측 소속사 사람들도 모두 알았다고 한다"고 덧붙였다. 

특히 두 사람은 닮은 것도 많은 커플이라 언급했는데 그 이유가 함께 운동도 하고 취미도 같다고 했다. 이진호는 "연기를 업으로 삼은 것도 종교 역시 같았고 신앙심 또한 깊었다고 한다"면서 두 사람이 서로에게 빠질 수 밖에 없는 이유도 추측하게 했다. 

이진호는 "최태준은 박신혜 뿐만 아니라 가족들에게도 엄청난 애정을 쏟았다고 한다, 이런 지극정성이 결국 결혼으로 이어진 것, 결론은 최태준이 박신혜에게 진짜 다 줬다"며 방송을 마무리했다. 

앞서, 지난 23일 오전 박신혜 소속사 솔트 엔터테인먼트는 "박신혜 배우와 최태준 배우, 두 사람이 행복한 백년가약을 맺습니다. 지난 2017년부터 서로에게 힘이 되어 주는 사이로 만남을 이어 오던 두 사람이 2022년 1월 22일 서울 모처에서 부부의 연을 맺게 됐다"고 밝혔다. 

박신혜는 이와 관련해 공식 팬카페를 통해 직접 입을 열었는데, 깜짝 놀랐을 팬들에게 "아직 너무 초반이라 말씀드리기 조심스럽지만, 결혼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소중한 생명이 찾아왔습니다. 어느 누구보다도 여러분께 알려 드리고 싶었어요. 가정을 이루고 나서도 여러분께 좋은 모습 보여 드리겠습니다"라며 결혼 후에도 다양한 작품으로 연기 활동을 이어나갈 것을 약속했다. 

이후 최태준 역시 팬카페를 통해 박신혜를 향한 사랑을 솔직하게 고백했다. 최태준은 "저에게는 오랜 시간 여러 가지 감정을 공유하며 뜻깊은 만남을 이어온 소중한 인연이 있습니다. 기쁠 때는 화창하게 웃는 법을, 슬플 때는 소리 내 우는 법을 말없이 일깨워준 은인 같은 사람입니다. 이제는 이 감사한 사랑에 결실을 이루고자 부부로서의 가약을 맺으려 합니다"라며 사랑꾼 남편을 예고하기도 했다. 

이후 이들의 결혼 및 2세 소식은 실시간 포털 사이트 랭킹 1위를 종일 차지하는 등, 계속해서 화제가 되고 있다. 급기야 이들의 아역시절 모습까지 소환되면서, 벌써부터 2세의 모습을 궁금해하는 반응이다.  

무엇보다 연예계 생활동안 구설수 하나 없이 바르고 정직한, 선행 아이콘의 이미지로 활동했던 두 사람이기에 더욱 축복이 끊이지 않고 있다. 팬들은 "내가 좋아하는 배우님들끼리 결혼 하시네 ..연예인 결혼이 이렇게 흐뭇해 보기는 처음. 많이 행복하세요", "5년이나 연애..아기는 얼마나 예쁠까! 겹경사 축하!", "둘다 넘 예의 바르고  잘 생기고 이쁜 사람들 둘이 잘~~어울린다", "둘다 호감가는 연예인입니다..결혼축하합니다!"라며 계속해서 축하 메시지를 전하고 있다. 

/ssu08185@osen.co.kr

[사진] '유튜브'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