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김종민 감독에게 김사니 대행과 악수 거부 계획 묻자 "변함없다" 강경 반응 [오!쎈 김천]

[OSEN=김천, 손찬익 기자] 김종민 한국도로공사 감독이 김사니 감독 대행과의 악수 보이콧에 대해 입을 열었다.

김종민 감독은 2일 김천실내체육관에서 열리는 IBK기업은행과의 홈경기를 앞두고 취재진과 만난 자리에서 ‘악수 보이콧 계획은 변함없냐’는 물음에 “그렇다”고 고개를 끄덕였다.

그렇다면 어떤 부분이 배구인의 공분을 샀을까. 김종민 감독은 “(IBK 기업은행 사태와 관련해) 진실인지 거짓인지 그 누구도 모른다. 하지만 전임 감독이 나갔는데 감독 대행이 폭언을 했다고 한 게 화가 났었다”고 말했다.

김종민 감독 / OSEN DB

또 “솔직히 경기에 신경을 써야 하는데 이런 부분에 신경써야 하는 것도 굉장히 화가 난다. 빨리 이 문제를 해결하지 않으면 안된다. 배구 인기가 많이 올라온 상황인데 염려스럽다”고 덧붙였다.

김종민 감독은 “선수들에게 원래 하던대로 우리가 해야 할 부분을 하자고 주문했다”면서 “기업은행의 경기력이 예전보다 좋아진 건 사실이다. 긴장하고 시작해야 할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김사니 감독 대행은 “이번 사태에 대해 저도 책임이 있고 그렇기 때문에 너무 죄송하게 생각한다. 저도 반성해야 할 것 같고 오늘 경기를 마지막으로 사의를 표하겠다"고 말했다. 

사의를 결심한 계기에 대해 "너무 죄송한 마음이 크고 이렇게 까지 불거질 일이 아닌데 제가 잘못한 부분이 있고 우리 선수들이 여러 문제가 있지만 저로 인해 힘들어하는 모습을 생각할때 제가 이 자리를 물러나는 게 맞다고 본다"고 덧붙였다. /what@osen.co.kr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