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아이유·BTS, 대상 포함 5관왕 ‘저력’..에스파 신인상+대상 쾌거 (종합)[MMA2021]

[OSEN=지민경 기자] 가수 아이유와 방탄소년단이 ‘MMA2021’에서 각각 5관왕을 달성하며 명실상부 올해 최고 인기 가수의 존재감을 증명했다.

아이유는 지난 4일 오후 열린 ‘MMA2021(멜론뮤직어워드2021)’에서 대상 2개를 포함해 5관왕을 차지했다.

올해 정규 5집 ‘LILAC’과 디지털 싱글 ’strawberry moon’로 리스너들의 큰 사랑을 받은 아이유는 ‘TOP10’을 시작으로 ‘베스트 솔로’, ‘송라이터상’, 대상인 ‘올해의 아티스트’와 ‘올해의 앨범’을 수상하며 인기를 입증했다.

‘TOP10’ 수상을 위해 무대에 오른 아이유는 “객석에 유애나가 많아서 반갑다. 관객분들 팬분들도 너무 보고 싶었는데 오랜만에 관객분들을 보니까 더 너무 공연하고 싶고 팬분들이 보고싶은 마음이 커진다”며 오랜만에 직접 만난 팬들으 보고 감격했다.

이어 ‘송라이터상’을 받고는 “올해 여러모로 저도 작업하려고 고군분투를 한 한 해였는데 이렇게 상을 주셔서 감사하다. 내년에는 또 새로운 주제로, 올해는 제 20대 마무리다. 30대가 되면 어떤 새로운 글들이 음악들이 저를 찾아올지 아주 설레고 기분이 두근두근하다. 너무 많이 다르지 않으면서도 신선한 무언가를 만들어서 여러분들께 들려드리도록 하겠다”는 소감을 전해 신곡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대상인 ‘올해의 앨범’ 수상자로 호명된 아이유는 “오늘 너무 좋은 상들을 많이 주셨다. 올해 후보분들 앨범을 제가 다 들었더라. 음악이, 무대가 고팠던 한 해여서 그랬던지 저도 리스너로서 음악을 많이 소비한 한 해였지 않나 싶다. 이런 상을 받아서 기분이 더 좋고 더 영광스러운 상인 것 같다. ‘라일락’이라는 앨범이 제 20대 마지막 앨범이었다. 제가 길다면 길고 짧다면 짧은 시간 동안 20살부터 29살까지 한 해도 안 쉬고 열심히 바쁘게 움직였다는 것은 자부할 수 있겠더라. 각각 성적이 어땠든지 간에 팬분들 곁에 가까이 있고 싶었다. 분주히 일했던 10년이란는 것이 저도 잘한 것 같다. 이 상을 감사히 받겠다. 받고 싶었던 상이다. ‘라일락’ 앨범 만들면서 함께 애써주신 많은 분들 감사하다. 내년에는 멋진 30대의 모습으로 너무 다르진 않지만 신선한 모습으로 음악생활 열심히 하겠다”는 솔직한 소감으로 뭉클함을 더했다.

또한 이날 아이유는 ‘Celebrity’ ‘strawberry moon’ ‘라일락'무대를 통해 20대를 마무리하는 아이유의 히스토리, 그리고 새로운 시작을 알리는 메시지까지 담아 한 편의 뮤지컬처럼 풍성하게 연출했다. 특히 신곡 ‘strawberry moon’ 무대는 8인조 밴드와 함께 라이브로 첫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올해 ‘Butter’와 ‘Permission To Dance’, 콜드플레이 협업곡 ‘My Universe’ 등을 발매하며 누구보다 뜨거운 한 해를 보낸 방탄소년단은 빌보드 메인차트 ‘핫100’ 10주 1위라는 대기록을 세우며 전 세계 음악시장을 뜨겁게 달궜다.

방탄소년단 역시 이날 대상 ‘올해의 베스트송’과 ‘TOP10’, ‘베스트 그룹’, ‘베스트 컬래버레이션’, ‘네티즌 인기상’ 등 5개의 트로피를 들어올리며 저력을 과시했다. 현장에 참석하지 못해 영상으로 소감을 대신한 방탄소년단은 “올해의 베스트송은 2021년에 발표된 약 13만 곡 중에서 가장 사랑받은 단 한 곡이라고 하는데 많은 분들이 사랑해주신 덕분에 저희가 이렇게 큰 상을 받을 수 있었다”며 “‘버터’는 여러분과 함께 여름을 즐겁게 보내고 싶은 마음으로 준비한 방탄소년단의 서머송이었는데 저희 바람대로 ‘버터’가 많은 분들의 마음속에 버터처럼 스무스하게 스며든 것 같습니다. ‘버터’를 만들기 위해 애쓴 모든 분과 영광을 함께하고 싶다”고 팬들에게 고마움을 표했다.

이외에도 이날 시상식에서는 데뷔 후 각종 신드롬을 만들어내며 맹활약한 신인 에스파의 선전이 돋보였다. 에스파는 현장에 참석하지는 않았지만 ‘올해의 신인상’을 시작으로 ‘TOP10’, ‘베스트 그룹’에 이어 대상인 ‘올해의 레코드’까지 수상하는 기염을 토했다.

신인상과 대상 동시 수상이라는 기록을 세운 에스파는 영상을 통해 “저희가 멜론뮤직어워드에서 올해의 레코드라는 큰 상을 받게 됐다. ‘세비지’라는 멋진 앨범을 만들 수있게 도와주신 이수만 선생님과 SM임직원 여러분 감사하다. 많은 분들이 도와주신 덕분에 꿈꾸기만 했던 일들이 이뤄질 수 있었던 것 같다. 많이 응원해주셔서 감사하다는 말씀드리고 싶다. 데뷔하고 지난 1년 동안 너무 즐거웠고 앞으로의 활동을 통해 '넥스트 레벨’로 넘어가는 에스파가 될 수있도록 열심히 하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mk3244@osen.co.kr

[사진] 멜론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