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지일주x지연, '강남' 캐스팅 확정…K-좀비 명맥 이을까[공식]

[OSEN=김보라 기자] ‘K-좀비’를 표방하는 영화 '강남' 측이 지일주, 박지연의 신선한 캐스팅 조합을 완성하고 지난ㅍ10일(금) 전격 크랭크인했다. 

'강남'(감독 이수성, 제작 리필름 조이앤시네마, 제공배급 제이앤씨미디어그룹)은 원인불명의 증세를 보이는 사람들이 출몰하면서 혼돈의 중심이 된 강남, 그 속에서 살아남기 위해 목숨을 건 사람들의 이야기. 전 세계를 K-좀비 열풍으로 뜨겁게 달군 '부산행' '반도', 넷플릭스 오리지널 '킹덤'에 이어 강남이라는 지역 소재를 통해 지금껏 본 적 없던 새로운 한국형 좀비 영화를 선보일 예정이다.

대한민국 서울의 중심부 강남을 점령한 좀비들로 인해 갇혀버린 회사 안에서 탈출하기 위해 목숨을 건 사투를 벌이는 현석 역은 지일주가 맡았다. 지일주는 영화 '가장 보통의 연애' '너의 여자친구', 드라마 '청춘시대' 등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오가며 꾸준한 작품 활동을 선보였으며, 영화 '용루각: 비정도시'를 통해 깊이 있는 연기력으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그런 그가 이번 영화 '강남'에서 맡은 현석은 한때는 태권도 국가대표 유망주를 꿈꿨던 인물로, 살아남기 위한 사투와 강렬한 액션까지 소화한다.

현석과 함께 좀비로부터 살아남기 위해 목숨을 건 사투를 벌이는 인물이자, 부당한 일에 항상 그 누구보다 강단 있게 나서는 당찬 캐릭터 민정 역에는 티아라 출신 배우 박지연이 나선다. 지연은 영화 '고사 두 번째 이야기: 교생실습', 드라마 '정글피쉬 2' '드림하이 2' 등에 출연해 다채로운 캐릭터와 연기력을 선보이며 대중의 많은 사랑을 받았다. 

최근에는 영화 '화녀'의 촬영을 마치며 계속된 캐릭터 변신을 이어가고 있다. 이렇듯 박지연은 '강남'을 통해 몸을 사리지 않는 열연으로 새로운 변신을 꾀한다. 이외에도 오랜 기간 연극 무대와 드라마, 영화를 통해 베테랑 배우로 이름을 알린 배우 조경훈, 최성민, 정이주, 탁트인 등이 합류해 시너지로 극에 활력을 더할 전망이다.

/ purplish@osen.co.kr

[사진] 각 소속사 제공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