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무혐의' 김동희⋅'복귀' 조병규⋅'탈퇴' 수진..학폭 의혹 그 이후[Oh!쎈 그알]

연예가를 떠들썩하게 만들었던 그때 그 사건, 그 스타. 지금은 어떻게 됐을까요? [Oh!쎈 그알] 코너에서는 스타의 '사건, 그 이후'에 대해 짚어봅니다.

[OSEN=선미경 기자] 올해 연예계는 유독 많은 학교 폭력 의혹과 싸워야했다. 그 중에는 충격적인 진실도 있었고, ‘아니면 말고’ 식의 폭로도 있었다. 꼬리에 꼬리를 무는 의혹과 논란 속에 팀을 떠나 활동을 중단하거나 진실을 밝히기 위해 법적 대응 카드를 내밀며 여전히 고군분투 중인 이들이다.

배우 김동희는 최근 법률대리인을 통해 학교 폭력 의혹과 관련된 수사 결과를 밝혔다. 지난 2월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학교 폭력 가해 의혹을 받으면서 해당 글 작성자를 허위사실 유포에 의한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했던 상황.

김동희의 벌률대리인 장현우 변호사는 지난 28일 공식입장을 통해 “지난 2월 온라인상에 제기된 의혹에 대해 사법기관을 통해 사실 여부를 파악하려고 긴 시간 노력했다. 이 과정에서 김동희 본인의 고소인진술, 선생님들과 동창 친구들의 진술서, 초등 중등학교 생활기록부사본 등을 제출했으나 오랜 시간이 지난 초등학교 때 일이고, 서로의 입장 차이와 주장을 뒷받침 할 명백한 증거가 없는 상황이기에 무혐의라는 수사 결과가 나왔다”라고 밝혔다.

[OSEN=민경훈 기자]김동희가 입장하며 포즈를 취하고 있다./rumi@osen.co.kr

다만 김동희 측은 ‘무혐의’ 수사 결과가 제기된 학교 폭력 의혹이 사실이라는 의미는 아니라고 강조했다. 김동희 측은 “특히 동급생 장애인 친구를 괴롭혔다는 의혹은 김동희 본인이 가장 바로 잡고 싶어 했기에 이 부분에 이번 기회에 말씀드리고 싶다”라며, “김동희는 같이 생활하며 지낸 직계 가족 중 장애인 분이 2명이나 있었고, 어려운 가정생활에서도 어린 시절부터 가족의 고통과 상처를 보호하고 보듬으려 하였기에, 장애인에 대한 허위 사실은 본인 뿐만 아니라 장애인 가족들에게는 너무나 큰 고통과 상처가 됐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김동희는 어린 시절 열악한 환경을 탓하며 방황하던 시절도 있었으나 사회적 물의가 될 행동은 하지 않았다. 그러나 미성숙한 말과 행동으로 상처받았을 분들이 있다는 것을 깨닫고 자신의 모습을 깊이 되돌아보는 시간을 가졌다”라고 덧붙였다.

김동희는 학교 폭력 의혹과 오랫동안 싸워왔던 상황. 앞서 지난 2월 연예계에 학교 폭력 의혹이 번지며 김동희와 관련된 글이 게재됐을 때, 소속사 측은 “2018년 처음 게재됐고 상시 소속사에서 배우 본인과 학교 관계자에게 사실을 확인해 본 결과 관련된 일이 없었음을 확인했다. 이후 자신이 피해자가 아니고 제3자라고 했던 작성자는 당시 올렸던 글을 삭제했고, 더 이상 법적조치를 하지 않았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3년이 지난 뒤 다시 똑같은 내용의 허위사실을 게재했다”라고 밝히며 강력한 법적대응 의사를 밝힌 바 있다.

학교 폭력 의혹이 불거진 이후 김동희는 진실을 밝히기 위해 법적대응 카드를 빼들었고, 결국 무혐의 처분을 받게 됐지만 가정사까지 언급하며 자신의 결백을 주장하고 있는 상황이다. 의혹을 벗고자 여전히 고군분투 중인 김동희다.

[OSEN=민경훈 기자]배우 조병규가 포토월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21.12.19 /rumi@osen.co.kr

김동희에 앞서 배우 조병규는 법적대응으로 학교 폭력 의혹을 씻고 영화 촬영장에 복귀했다. 조병규 역시 지난 2월 온라인 터뮤니티 등에 학교 폭력 가해 의혹글이 게재되면서 논란이 됐다. 당시 드라마 ‘경이로운 소문’에서 활약하며 큰 인기를 얻었던 조병규는 학교 폭력 의혹이 불거지면서 출연 예정이었던 KBS 2TV ‘컴백홈’에서도 하차하게 됐다.

이후 조병규는 활동을 쉬면서 법적대응에 나섰다. 학교 폭력 의혹에 “사실무근”입장이었던 만큼 게시글 작성자에게 적극적으로 대응에 나선 것.

그리고 의혹이 제기된지 5개월 후 조병규의 소속사 HB엔터테인먼트 측은 지난 7월 27일 학교 폭력 의혹을 제기하는 게시글 작성자에게 사과받았다고 입장을 밝혔다. 조병규 측은 “당사는 조병규에 대한 근거 없는 학폭 논란을 촉발시킨 게시글 작성자들에 대해 법적 조치에 나선 바 있고, 피의자는 경찰 수사 중 인터넷상에 올린 글이 허위사실임을 시인하고 이를 깊이 반성하는 공식 사과문을 최근 보내왔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위 사건 수사와 관련하여 조병규는 자신의 학생생활기록부를 포함하여 자신의 학창 시절을 가까이 지켜본 선생님들과 다수 동창생들의 진술 및 증언을 수사기관에 제출한 것 또한 사실이다. 외국 국적의 익명 글 작성자에 대해서는 경찰 수사를 통해 피의자가 특정되어 신원이 확보됐으며, 피의자 국내 입국 시 법적 절차가 진행될 것”이라고 강경한 입장을 밝혔다. 조병규와 관련한 근거 없는 게시글 및 악성 댓글에 대해서도 적극적으로 대응하겠다는 방침이다.

학폭 의혹이 일단락된 후 조병규는 연기 활동 복귀에 나선 상황이다. 조병규는 영화 ‘죽어도 다시 한번’(가제) 출연을 확정 짓고 최근 촬영을 마쳤다. 이 작품은 내년 개봉 예정. 또 조병규는 지난 19일에는 제16회 아시아 모델 어워즈 행사에 참석하며 모습을 드러내기도 했다. 대세 배우에서 학교 폭력 의혹으로 한 순간 활동을 중단했었지만, 다시 활발한 행보를 예고하고 있다.

그런가 하면 그룹 (여자)아이들 멤버 수진은 학교 폭력 의혹에 ‘사실무근’을 주장하다가 결국 팀 탈퇴를 결정하고 팬들 앞에서 사라졌다. 특히 수진의 학교 폭력 의혹에는 배우 서신애까지 얽혀 있어서 더 관심을 모았던 바다.

역시 지난 2월 (여자)아이들 멤버 수진의 중학교 동창이라고 주장하는 A씨는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 수진의 학교 폭력 의혹을 제기하는 글을 게재했다. 특히 배우 서신애가 수진의 학교 폭력 피해자 중 한 사람이라고 알려 더 관심이 모아졌다.

이에 대해서 수진은 글로벌 팬사이트를 통해 “저는 학창시절 눈에 띄는 아이였고 늘 나쁜 소문이 따라다닌 것도 맞다”라며, “폭행을 가한 적이 없다. 서신애 배우님과는 학창시절 대화를 나눠본 적도 없다. 이 분께도 이 일로 피해가 간 것 같아 죄송하다”라고 직접 입장을 밝혔다. 소속사 측도 수진의 학교 폭력 의혹 글이 “전혀 사실이 아님을 확인했다”라고 입장을 전했다.

그러나 논란이 사그라들지 않으면서 수진은 결국 활동을 중단하게 됐다. 이에 따라서 (여자)아이들 역시 팀 활동 없이 일부 멤버가 개인 활동을 시작하게 됐다. 소속사 측은 “무분별한 허위사실 유포에 대해서는 법적으로 대응할 것”이라고 강경한 입장을 보였다.

의혹과 반박이 이어지면서 논란이 장기화되고 (여자)아이들의 공백이 이어지고 있던 가운데, 수진과 함께 관심을 받던 서신애가 결국 직접 입장을 밝히게 됐다. 서신애는 지난 3월 자신의 SNS에 장문의 글을 게재하며 “10년 전의 저는 어렸고 용기가 없는 사람이었다. 하지만 이번에도 두려움과 망설임으로 임한다면 먼 훗날 제가 저 자신에게 참 많이 실망하고 후회할 것 같아 용기를 내려 한다”라며, 중학교 2학년 첫 학기에 전학한 이후 수진으로부터 비난과 인신공격을 당했다고 밝혔다.

서신애는 학창시절 괴롭힘으로 인해 트라우마가 생겼고, 내성적인 성격으로 변했다며, “물리적인 폭력이 아닌 정신적인 폭력 또한 한 사람에게 평생의 상처로 남게 한다는 걸 깨달았다”라고 호소했다. 서신애는 용기내 과거의 상처를 고백했지만, 이후 일부 팬들로부터 공격을 받기도 했다.

결국 침묵 속에 있던 수진은 팀 탈퇴를 결정하게 됐다. 학교 폭력 논란으로 인해 더 이상 (여자)아이들의 활동을 쉬거나 이미지 타격을 감수하기 힘들었던 것. 소속사 측은 의혹이 불거진지 6개월 만인 지난 8월 14일 “금일부로 서수진의 팀 탈퇴를 결정했음을 알려드린다. 향후 (여자)아이들은 5인 체제로 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며, 더욱 성숙한 음악과 무대를 보여드릴 수 있도록 변함없는 지원과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여자)아이들은 지난 4월 프로듀서 그루비룸과 콜라보 음원 ‘라스트 댄스(Last Dance)’ 발표 이후, 팀 활동은 여전히 공백기를 갖고 있다. 멤버 소연은 솔로 앨범과 MBC 예능프로그램 ‘방과후 설렘’에 출연 중이며, 미연은 웹드라마 ‘어른연습생’과 예능 등에서 활약 중이다.

수진은 여전히 큐브엔터테인먼트 소속 아티스트로 공백기를 갖고 있다. 허위사실 유포에 대한 경찰 조사가 아직 끝나지 않은 만큼, 이후 활동에 대해서는 아직 정해진 바가 없는 상황이다. /seon@osen.co.kr

[사진]OSEN DB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