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전격 은퇴 이대은,‘짧았지만 강렬했던 야구인생’ [이대선의 모멘트]

[OSEN=이대선 기자] 이대은이 13일 전격 은퇴를 선언했다.

이대은은 미국과 일본 무대를 거쳐 2019년 KBO리그에 데뷔했다. 2019년 KBO 신인드래프트에서 KT의 2차 1라운드(전체 1순위) 지명을 받고 KBO리그에 데뷔, 프로 통산 3년간 95경기에 등판해 7승 8패 9홀드 19세이브 평균 자책점 4.31을 기록했다.

2007년 신일고를 졸업하고 시카고 컵스와 계약하며 미국으로 건너간 이대은은 트리플A 무대까지 밟았지만 2014년 시즌 후 미국 생활을 접었다.

[OSEN=손용호 기자] 미국프로야구(MLB) 시카고 컵스 산하 마이너리그 플로리다 스테이트리그 데이토나 컵스(하이 싱글)에서 활약 중이던 이대은이 OSEN과 인터뷰에 앞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1.02.13 /spjj@osen.co.kr

[OSEN=손용호 기자] 미국프로야구(MLB) 시카고 컵스 산하 마이너리그 플로리다 스테이트리그 데이토나 컵스(하이 싱글)에서 활약 중이던 이대은이 OSEN과 인터뷰에 앞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1.02.13 /spjj@osen.co.kr

이후 일본으로 건너간 이대은은 일본 프로야구 지바 롯데 마린스에서 2015년 첫 시즌을 9승9패 3.84의 성적으로 마치며 주목받았다.

[OSEN=이대선 기자] 지바 롯데 이대은이 소프트뱅크와 경기에 앞서 일본에서 활약 중이던 이대호와 인사를 나누고 있다. 2015.04.17 /sunday@osen.co.kr

[OSEN=이대선 기자] 지바 롯데 이대은이 소프트뱅크와 경기에 앞서 일본에서 활약 중이던 이대호에게 격려를 받고 있다. 2015.04.17 /sunday@osen.co.kr

[OSEN=이대선 기자] 소프트뱅크전 선발 투수로 나선 지바 롯데 이대은이 역투하고 있다. 2015.04.18 /sunday@osen.co.kr

[OSEN=이대선 기자] 전날 인사를 나눴던 소프트뱅크 이대호와 맞대결도 성사됐다. 2015.04.18 /sunday@osen.co.kr

[OSEN=이대선 기자] 전날 인사를 나눴던 소프트뱅크 이대호와 맞대결도 성사됐다. 2015.04.18 /sunday@osen.co.kr

[OSEN=이대선 기자] 지바 롯데 이대은이 소프트뱅크전에서 투구를 준비하고 있다. 2015.04.18 /sunday@osen.co.kr

[OSEN=이대선 기자] 이날 소프트뱅크전 선발로 나선 이대은은 일본 무대 첫 승을 거뒀다. 2015.04.18 /sunday@osen.co.kr

[OSEN=이대선 기자] 일본 무대 첫 승을 기록한 지바 롯데 이대은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15.04.18 /sunday@osen.co.kr

[OSEN=이대선 기자] 뛰어난 실력뿐만 아니라 잘생긴 외모로 많은 일본 야구팬의 사랑을 받았다. 2015.04.18 /sunday@osen.co.kr

[OSEN=이대선 기자] 구단 팬샵에서도 이대은 관련 상품이 가장 중앙에 위치할 정도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2015.04.19 /sunday@osen.co.kr

[OSEN=이대선 기자] 구단 팬샵에서도 이대은 관련 상품이 가장 중앙에 위치할 정도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2015.04.19 /sunday@osen.co.kr

시즌이 끝난 후 프리미어12 대회를 앞두고 우완선발이 필요했던 대표팀에 발탁돼 2경기에서 8.1이닝 5실점을 기록하며 한국의 초대우승에 기여했다.

[OSEN=지형준 기자] 프리미어12 일본전에서 선발로 나선 이대은. 2015.04.19 /jpnews@osen.co.kr

[OSEN=지형준 기자] 프리미어12 일본전에서 선발로 나선 이대은. 2015.04.19 /jpnews@osen.co.kr

[OSEN=지형준 기자] 프리미어12 초대 우승에 기여한 이대은이 동료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15.04.21 /jpnews@osen.co.kr

[OSEN=지형준 기자] 프리미어12 초대 우승에 기여한 이대은이 동료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15.04.21 /jpnews@osen.co.kr

[OSEN=이대선 기자] 프리미어12 우승 이후 이대은은 국내 야구팬에게 자신의 이름을 각인 시켰다. OSEN과 인터뷰에 앞서 포즈 취하는 이대은. 2015.04.21 /sunday@osen.co.kr

[OSEN=이대선 기자] 프리미어12 우승 이후 이대은은 국내 야구팬에게 자신의 이름을 각인 시켰다. OSEN과 인터뷰에 앞서 포즈 취하는 이대은. 2015.04.21 /sunday@osen.co.kr

2017년을 10위로 마친 KT는 2018년 9월 열린 드래프트에서 1라운드 전체 1순위로 이대은을 지명했다.

[OSEN=최규한 기자] 병역의무를 이행하기 위해 경찰 야구단에 입단한 이대은. 경찰 야구단 시절 선발투수로 나선 이대은. 2018.04.03 /dreamer@osen.co.kr

[OSEN DB] '2019 KBO 신인 드래프트’에서 KT에 지명된 이대은. 2018.09.10

2019년 첫해 선발로 시작한 이대은은 손톱, 팔꿈치 통증으로 내구성에 문제점을 드러냈다.

재활을 거쳐 지난해 6월 1군에 돌아온 이대은은 최고 구속을 154Km까지 끌어올리며 구위를 회복했다. 중간계투로 31경기 3승2패1세이브9홀드 평균자책점 3.48로 활약하며 KT 우승에 힘을 보탰다. 내년 시즌에 대한 기대감도 높였지만 갑작스러운 은퇴로 커리어를 마감했다.

[OSEN=지형준 기자] 미국 애리조나 투산 키노 스포츠콤플렉스 KT 스프링캠프에 참가한 이대은이 훈련을 마치고 이동하고 있다. 2020.02.24 /jpnews@osen.co.kr

[OSEN=지형준 기자] 미국 애리조나 투산 키노 스포츠콤플렉스 KT 스프링캠프에 참가한 이대은이 라이브피칭을 준비하고 있다. 2020.02.28 /jpnews@osen.co.kr

[OSEN=민경훈 기자] 2020년 롯데전에서 마운드에 오른 KT 이대은이 힘차게 공을 뿌리고 있다. 2020.05.06 /rumi@osen.co.kr

[OSEN=지형준 기자] 2021년 두산전에서 마운드에 오른 KT 이대은이 임차게 공을 뿌리고 있다. 2021.09.14 /jpnews@osen.co.kr
[OSEN=지형준 기자] 2021년 두산전에서 8회 수비를 마친 KT 이대은이 더그아웃으로 가고 있다. 2021.09.14 /jpnews@osen.co.kr

[OSEN=지형준 기자] 2021년 한국시리즈 우승을 차지한 KT 이대은이 동료들과 메달을 물고 세리머니를 펼치고 있다. 선수로 그라운드에서 마지막 장면이 됐다. 2021.11.18 /jpnews@osen.co.kr

이대은은 “KBO에서 첫 시즌부터 지금까지 부상으로 팬들과팀의 기대에 부응하지 못했다. 지난해 개인적으로는 팀 우승에 보탬이 되지 못해 죄송했다”라며 “앞으로도 팀에 보탬이 되지 못할 수 있다는 생각이 들어 구단과 상의 끝에 야구선수 인생을 마감하기로 했다. 새로운 삶을 시작해야 할 시기”라고 밝혔다.

[OSEN=지형준 기자] 결혼식에 앞서 트루디와 이대은이 촬영을 하며 미소짓고 있다. 2021.12.05 /jpnews@osen.co.kr

야구선수로서 절대 많지 않은 나이에 결심한 이대은의 은퇴 선언은 KT팬들은 물론 모든 야구팬에게 매우 안타까운 소식이었다. /sunday@osen.co.kr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