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단독] HB엔터 떠난 김래원, 1인 기획사 고래컴퍼니 설립 후 새 출발(종합)

[OSEN=김보라 기자] HB엔터테인먼트에 소속돼 있다가 지난해 전속계약이 만료된 배우 김래원이 1인 기획사를 설립하고 새롭게 출발한다.

김래원이 올해 초 고래컴퍼니를 설립하고 1인 회사 체제로 나선 것으로 21일 OSEN 취재 결과 확인됐다.

고래컴퍼니가 김래원이 세운 기획사가 아니라 2019년 설립된 회사로 알려졌지만, 김래원이 소속사 대표이자 1호 소속 배우다. 그가 올 초 세운 신생 엔터테인먼트사다.

지난해 7월 김래원은 HB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이 만료됐고 몇몇 소속사에서 함께 하자는 제안을 받았다고 한다.

그러나 김래원은 고심 끝에 1인 기획사로 가닥을 잡았다. 이에 그는 지난해 7월 말부터 1인 소속사 설립을 준비해왔다는 전언. 마무리 끝에 올해 초 고래컴퍼니를 세우고 독자적으로 활동을 시작했다.

김래원은 ‘옥탑방 고양이’(2003), ‘눈사람’(2003), ‘러브스토리 인 하버드’(2004), ‘넌 어느 별에서 왔니’(2006), ‘천일의 약속’(2011), ‘펀치’(2014), ‘닥터스’(2016), ‘흑기사’(2017) 등 다수의 드라마로 필모그래피를 채웠다.

또한 영화 ‘청춘’(2000), ’어린 신부’(2004), ‘해바라기’(2006), ‘인사동 스캔들’(2009), ‘강남 1970’(2015), ‘프리즌’(2017), ‘희생부활자’(2017), ‘가장 보통의 연애’(2019), ‘롱 리브 더 킹: 목포 영웅’(2019) 등 스크린에서 활약해왔다.

한편 김래원은 새 영화 ‘데시벨’(감독 황인호)의 개봉을 앞두고 있다.

/ purplish@osen.co.kr

[사진] OSEN DB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