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나혼산' 코쿤, 전현무 '결별' 언급 "마음 다친지 얼마 안돼"→ 기안, 2대2 미팅 제안 [Oh!쎈 종합]

[OSEN=이예슬 기자] ‘나혼자산다’ 코드쿤스트가 전현무의 결별을 언급한 가운데 기안84는 2대 2 미팅을 제안했다.


22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는 이장우와 기안84의 이야기가 전파를 탔다.

이날 이장우의 모습을 본 전현무는 "보자마자 이런 말 드리긴 좀 그렇지만, (토실토실) 올라왔네요"라고 돌직구를 날렸다. 이에 이장우는 "이유가 있다. 나래 회원님 집에 초대받아 다녀온 이후 위가 너무 커져서 다음 날도 먹고 먹고 또먹고 계속 먹었다"고 말했다. 이에 코쿤은 "저는 아직 소화시키고 있다. 뱀 스타일로. 그리고 1kg도 쪘다"고 근황을 전했다.

이장우는 "저도 5kg 정도 쪘다"고 고백했다. 이에 기안84는 "아니다. 그거보다 더 쪘다. 예전에 놀러갔을 땐 슬림했다"고 말했다. 전현무는 "보기는 지금이 훨씬 좋다"며 분위기를 수습했다.

키는 "나래 미식회 하이라이트는 장우 회원님의 3단트림이었다"고 말했다. 이장우는 "본방송을 못 보고 있었는데 엄마가 '방송에서 그렇게 더럽게 트림을 하면 어떻게 하냐'고 호통을 치셨다"며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다.

한편 지난주에 이어 기안84의 전시회 이야기도 이어졌다. 동료 만화가 박태준, 주호민, 이말년도 찾아와 축하 인사를 건넸다. "반응이 어떠냐"는 물음에 기안은 "많이들 와주셨다. 반응 좋다"고 답했다. 그는 이어 "그림 구경을 하라"고 말하며 "이따가 설명을 도슨트라고 두 번을 한다"고 설명했다.

이에 이말년은 "네가 도슨트를 해줘? 너 알고 그린거야?"라며 독설을 날렸다. "긴장됐냐"는 물음에 "태준이는 긴장이 됐는데 나머지 둘은 별로.."라고 답했다. 그러면서 "이말년, 주호민은 그림 그린지가 좀 돼서 신경이 안 쓰이는데 태준이는 현역에 있어서 신경이 쓰인다"고 말했다.

이어 전현무와 코드쿤스트도 찾아왔다. 전현무는 꽃다발을 건네며 그의 전시회를 축하했다. 기안은 코쿤에게 "요즘 슈퍼스탄데 와줘서 고맙다"고 인사했다. 이에 코쿤은 "형이 생각하는 스타는 송민호잖아요"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기안은 인삼주를 마시며 뒤풀이를 즐기던 중 불쑥 "형은 장가 안 가냐"고 물었다. 이에 전현무는 "술이 확 올라오네. 짜증이 확 나네"라고 소리쳤다. 그러면서 "누가 가기 싫어서 안 가냐고"라고 분노했다. 이에 코쿤은 "마음이 다친지 얼마 안 됐는데.."라며 전현무의 결별을 언급했고 전현무는 한숨을 쉬며 고개를 떨궜다.

기안은 "돈 많이 벌고 집 사고 차 사고 해봐야 뭐 하냐. 혼자 살면?"이라며 깐죽댔고 전현무는 "차라리 욕을 해라 욕을 해"라고 해탈한 모습을 보였다. 이에 기안은 2대 2 더블 미팅을 제안했고 전현무는 말 없이 인삼 뿌리만 씹었다. 그러나 그가 먹은 것은 생강이었고 인상을 찌푸리며 토하듯 뱉어내 웃음을 안겼다.

/ys24@osen.co.kr
[사진] MBC 예능 '나 혼자 산다' 방송 화면 캡쳐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