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어게인 마이 라이프' 이준기, 전무후무 사이다 히어로 활약

[OSEN=김보라 기자] 배우 이준기가 전무후무 '사이다 히어로'가 됐다.

이준기는 SBS 금토드라마 '어게인 마이 라이프'(극본 제이 김율, 연출 한철수 김용민, 이하 '어겐마')에서 김희우 역으로 분해 저력을 입증하며, 초여름의 더위를 시원하게 날려버렸다.

지난 7~8회 방송에서는 인생 2회차의 남다른 촉으로 상대방의 수를 꿰뚫는 고단수 김희우(이준기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악의 연결고리 김석훈(최광일 분)을 무너뜨리기 위해 그의 행동 대장인 장일현(김형묵 분)을 먼저 잡아야 된다는 좋은 아이디어를 던졌다.

이어 김희우는 사람을 잘 믿지 않는 김석훈이 자신을 믿는 듯 전석규(김철기 분)를 감시하고 보고하라고 하자, 남다른 촉이 발동했다. 이후 자신의 사무실에서 김석훈이 설치한 도청장치를 발견한 김희우는 전석규와 지성호(김영조 분)에게 이걸 역이용하자고 말해 다음 전개를 기대케 했다.

이러한 가운데 장일현이 미래전자 전일보 사장이 얽힌 사건을 덮으려고 최근 화제가 되고 있는 살인 사건의 진실을 조작하고 있음을 알게된 김희우는 진범을 찾아내 단숨에 장일현을 궁지로 몰아 넣었다. 

또한 전석규가 장일현의 여자친구인 국대 예술재단의 이사장 성진미의 비리를 조사하고 있다는 소문을 들으면 그가 전석규를 찾아갈 거라는 걸 예상하고 도청장치를 제대로 역이용해 시청자들의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냈다.

이처럼 이준기는 2회차 프로 인생러답게 남다른 촉을 발휘하며 인물들의 성격과 행동 패턴을 꿰뚫어 보고 ‘팀 김희우’를 지휘하는 모습을 부드러운 카리스마로 담아내며 극의 무게를 잡아주고 있다. 특히 이준기는 극이 전개될수록 도드라지는 캐릭터의 영리함을 이준기만의 세밀한 감정선과 강인한 눈빛 연기로 소화, 전무후무한 사이다 히어로를 만들어내며 드라마의 재미를 더하고 있다.

이준기의 열연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어겐마’의 8회 시청률은 수도권 8.8%(닐슨코리아 기준, 이하 동일), 전국 8.6%, 순간 최고 시청률은 11.3%까지 치솟으며 동 시간대 1위는 물론 토요일 방송된 금토드라마 및 미니시리즈 1위를 차지해 드라마의 뜨거운 인기를 입증했다.

‘원톱 배우’ 이준기의 명품 연기로 인기를 얻고 있는 드라마 ‘어게인 마이 라이프’는 매주 금, 토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purplish@osen.co.kr

[사진]  ‘어게인 마이 라이프’ 방송 캡처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