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이지혜 멘트 여백 없어" 윤도현, 안영미식 응원에 폭소 ('4시엔 윤도현') 

[OSEN=연휘선 기자] 코미디언 안영미가 라디오에서 하차한 가수 이지혜를 언급했다. 

30일 오후 방송된 MBC 라디오 '4시엔 윤도현입니다(이하 4시엔 윤도현)'에서는 신임 DJ 윤도현이 처음으로 청취자들과 만났다. 

'4시엔 윤도현'은 앞서 심장질환과 건강 문제로 라디오를 떠난 이지혜가 진행하던 '오후의 발견' 후속으로 편성된 라디오 프로그램이다. 이를 통해 윤도현은 '두시의 데이트' 이후 11년 만에 MBC 라디오로 컴백했다. 

이에 현재 '두시의 데이트' DJ로 활약 중인 뮤지와 안영미가 윤도현을 찾아 응원했다. 뮤지는 윤도현에 대해 "아무 사심 없이 솔직하신 분이다. 거짓이 없다. 무언가를 특별히 위트있게 하시려고 노력하시거나 재미있는 사람이라고 굳이 노력을 안 하신다"라며 "청취자 분들과 소통할 때도 생각할 필요할 분이라 그 텀을 너무 빨리 좁힐 필요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안영미는 "이지혜 언니가 워낙 텀 없이 멘트를 계속 날렸던 분이다. '오후의 발견'에 익숙한 분들은 '방송사고인가?' 싶기도 하고 놀라실 수도 있다. 그렇지만 윤도현 오빠만의 매력이 있으니 힘을 빼고 알몸으로 한다고 생각하시라"라고 재치있게 윤도현을 응원해 웃음을 더했다. 

'4시엔 윤도현'은 매일 오후 4시에 방송된다. 

/ monamie@osen.co.kr

[사진] MBC 라디오 미니.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