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화장 지우면 손예진” 채리나 민낯 인정..최유정x치타는 ‘성형고백’ [Oh!쎈 종합]

[OSEN=김수형 기자] ‘돌싱포맨’에서 센 캐릭터 언니인 채리나가 또 한번 손예진 닮은 꼴 미모의 민낯사진을 공개한 가운데 유정과 치타는 성형을 고백했다.

31일 방송된 SBS 예능 ‘돌싱포맨’에서 복고특집이 그려졌다.

이날 복고특집이 그려진 가운데 채리나부터 치타, 위키미키의 최유정, 브아걸의 제아, 브레이브걸스의 유정 등 여자 게스트들을 소개했다.

이상민은 “롤러장에 모인 만큼 말을 다 놓자”며 가장 막내인 위키미키 최유정의 나이를 물었고,올해 24세라는 유정은 “아버지가 70년생”이라 답했다. 이에 임원희는 “나와 동갑, 충격이다”며 깜짝, 이상민은 “탁재훈보다 한참 동생이다, 유정이  여기 나온다고 할 때 아버지가 괜찮다고 하시냐 , 말릴 만도 하다”고 걱정하자 유정은 “몰래나왔다”며 센스있게 답했다.

계속해서 댄스에 대한 얘기를 나눴다. 이상민은 채리나에 대해 “대한민국 댄스계를 이어간 친구”라고 했고 탁재훈도 “룰라의 실질적 리더”라 받아쳤다.

댄스신고식이 그려졌다. 전성기 때 모습을 소환한 모습. 이상민은 “여기 다 자기 위치에서 다들 한 가닥했지 않았나”고 하자채리나는 “난 했다 솔직히”라고 대답, 제아도 카리스마를 위해 한 행동으로  시건방 춤을 꼽았다. 채리나는 “룰라가 무너질 뻔했다,2009년 룰라 컴백할 때 브아걸 아브라카다브라’랑 겹쳤다”며 “뮤직비디오도 연습실에서 봤는데 갑자기 활동하기 싫어져, 한 방이 빵 왔다, 룰라 안 되겠다 싶었다”고 고백했다.

계속해서 센 캐릭터 해명타임을 가져보기로 했다. 군기 잡았다는 얘기에 모두 부인, 채리나는 “뜬 소문(?)듣고 알아서 어려워했다”며 “후배들에게 존댓말을 하면 후배들은 제발 존댓말 쓰지말라고 무섭다고 한다”며 딜레마라고 했다.그러면서 “후배들을 존중하기 위해 존대하고 나중에 말 편하게 하려는데 내가 뭘 해도 무섭다고 한다, 나 어떡해? 다시 태어나야 해?”라며 고민을 전했다.

이상민 “리나는 본인 행동은 본인이 기억 못 해, 난 기억한다”며 “리나는 직접적으로 뭐라하지 않고 허공에 뭐라한다 ‘아 진짜 짜증나게’라고 허공에 대고 말하며 지나간다”고 했고 채리나는 고개를 숙이며 폭소했다.

또 이들의 센 캐릭터가 진한 메이크업이란 얘기가 나왔다. 제아는 “우리 민낯은 누구보다 순수하다”며 자신만만,  민낯사진도 준비했다. 채리나부터 민낯 사진을 공개하자 모두 “이렇게 보니 손예진 느낌”이라며 감탄, 제아도 “완전 아기같다, 옛날사진이냐 17세인줄 알았다”며 놀랐다. 제아는 “작년이다”며 뿌듯해했다.

계속해서 SBS 사장이 ‘돌싱포맨’에 백화점 상품권 무려 백만원 상품을 걸었다며 팀게임을 진행했다. 각자 해당하는 닉네임에 박자를 맞춰 외치는 것이었다. 채리나는 ‘미녀’라는 단엉’ 대답, 탁재훈은 “리나는 미녀가 아닌데 왜 미녀에 대답하냐”고 하자 채리나는 “저거 어떻게? X여버리고 싶다”며 역시 만만치 않은 입담으로 제압했다.

이어 ‘성형수술’이란 단어를 제시, 아무도 대답하지 않자 이번엔 치타와 유정이 동시에 대답했다. 역시 채리나, 제아를 지키기(?) 위해서였기 때문. 제아는 “이게 진실게임은 아니잖아”라며 웃음의 쇄기를 박았다,

/ssu08185@osen.co.kr

[사진] ‘돌싱포맨’ 캡쳐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