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샤크 더 스톰' 김민석X이현욱 더 강력하게 돌아온다..막강 라인업 완성

[OSEN=박판석 기자] 통쾌한 액션으로 짜릿한 쾌감을 선사했던 티빙 오리지널 영화 '샤크: 더 비기닝'이 돌아온다. 더 강력해진 스토리와 액션으로 무장한 시즌2 '샤크: 더 스톰'이 이번에는 6부작 드라마로 제작된다.

'샤크'의 원작은 웹툰 플랫폼 ‘카카오페이지’의 매출 순위 TOP5를 달성한 밀리언셀러. 현재 약 170만 명이 구독 중이며, 시즌4가 연재중이다. 일본 웹툰 플랫폼 ‘픽코마’ 액션 웹툰 부문에서도 랭킹 1위를 기록했으며, 태국, 베트남, 인도네시아 등 동남아시아 지역에서도 인기몰이 중이다. 티빙 오리지널 영화 <샤크: 더 비기닝> 역시 리얼 생존 액션과 개성 넘치는 캐릭터들의 향연으로 호평 받으며, 티빙에서 꼭 봐야하는 영화로 손꼽히고 있는 스테디셀러다.

드라마로 재탄생되는 시즌2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샤크: 더 스톰'(연출 김건 / 극본 민지 /제작 SLL, ㈜투유드림)은 학교 폭력 피해자인 차우솔이 자신을 3년간 괴롭혀온 가해자의 눈을 찌른 사건을 계기로 왕따에서 범죄자로, 범죄자에서 세계 종합격투기 챔피언이 되는 이야기를 다룬다. 소년 교도소에서 종합격투기 챔피언 정도현을 만나 자신을 지키기 위해 싸우는 법을 배운 차우솔의 성장기를 담았던 시즌1에 이어, 그가 출소한 이후의 삶을 그릴 예정이다.

㈜리스펙트엔터테인먼트, 매니지먼트에어 제공

클로버컴퍼니, 이니셜엔터테인먼트, SM C&C 제공

학교 폭력을 당한 피해자부터 끝없는 수련으로 거듭난 액션 영웅까지, 서사가 강한 주인공 차우솔 역을 맡아 밀도 높은 연기와 처절한 액션을 선보이며 강렬한 인상을 남겼던 김민석이 다시 한번 ‘차우솔’로 돌아온다. 출소 후 전과자라 낙인 찍힌 녹록치 않은 현실 속에서도 한 차원 높은 성장을 이뤄낼 차우솔을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액션과 연기로 그려낼 것으로 기대된다.

시즌1에서 건달 보스 ‘현우용’ 역으로 특별출연, 강렬한 존재감을 심었던 배우 이현욱이 이번엔 시즌2를 매서운 폭풍처럼 휩쓸 새로운 빌런으로 극의 중심에 선다. 싸움의 고수 현우용은 막강한 힘으로 건달 세계의 신흥 강자로 떠오른 보스다. 이현욱은 수려한 외모에 감춰진 잔인한 카리스마를 발산할 예정이다.


또한, 시즌1에 이어 강력한 인상과 주먹을 가진 ‘이원준’ 역에는 배우 배명진이, 날렵한 발차기를 주특기로 사용했던 ‘한성용’ 역은 배우 이정현이 맡았다. 마지막으로 이들과 함께 소년 교도소 3대장 중 한 명이었던 ‘정상협’ 역에는 배우 박진이 새롭게 캐스팅됐다.

제작진은 “시즌2에서는 주인공 차우솔과 소년 교도소에서 만난 이원준, 한성용, 정상협이 출소 이후 잘못을 반성하고, 새로운 삶에 도전하는 이야기가 펼쳐진다. 차우솔은 전과 때문에 세계 종합 격투기 토너먼트에 출전할 수 없었는데, 이번 시즌 그 출전 자격에 대한 희망의 실마리를 찾아 간다”고 귀띔했다. 또한, “그 과정에서 전국구 건달 보스 현우용의 세력과 부딪히며 통쾌한 액션을 선사할 예정이다.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이어 “웹툰 원작이 영화로, 이번에는 드라마로 제작된다. 이처럼 각기 다른 형식이 가진 장점을 최대한 활용한 콘텐츠의 다양한 변주로 대중 여러분에게 색다른 경험과 최상의 재미를 선사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샤크: 더 스톰'은 오는 7월 크랭크인해, 내년 상반기 티빙에서 단독 공개될 예정이다./pps2014@osen.co.kr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