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장영란, '유산 위기'에도 일 떠나는 워킹맘..♥한창 걱정 가득

[OSEN=장우영 기자] 방송인 장영란이 유산 위기에도 다시 일을 시작해 걱정을 자아냈다.

29일 장영란은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꼼꼼히 챙겨먹고 오늘도 파이팅할게요”라며 사진을 게재했다.

게재된 사진에서 장영란은 남편 한창이 챙겨준 듯한 약을 공개했다. ‘입덧 한약’ 세트로 보이는 가운데 공진단과 우황청심환으로 추측된다. 남편 한창은 아내 장영란을 위해 한약을 살뜰히 챙겼다.

장영란은 최근 셋째를 임신했지만 유산 위기에 처했다고 밝혀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장영란은 “노산이라 체력도 급속도로 ᄄᅠᆯ어지고, 하루 종일 배 타고 있는 느낌이지만 잘 버티고 있다”면서도 스케줄을 중단하고 휴식을 하는 것으로 보였지만 이내 일을 다시 시작해 걱정을 샀다.

한편 장영란은 한의사 한창과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현재 셋째를 임신 중이며, 채널A ‘금쪽 같은 내 새끼’,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 등에 출연 중이다. /elnino8919@osen.co.kr


장영란 인스타그램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