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이브' 서예지, 유선에 뺨 맞았다…박병은, 유선과 이혼 결심? "시간을 달라" [종합]

[OSEN=김예솔 기자] 서예지가 유선에 뺨을 맞았다. 

29일에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이브'에서는 이라엘(서예지)이 한소라(유선)에게 뺨을 맞았다. 

앞서 강윤겸(박병은)은 이라엘의 남편 장진욱에게 "당신이 이럴 수 있는 건 법적 남편이기 때문이냐. 그럼 법으로 정리하겠다"라며 이라엘에게 "나 당신이랑 못 헤어진다"라고 말했다. 이라엘은 강윤겸에게 "현실적인 문제는 생각하지 않느냐. 사모님이 다 알고 계신다"라고 말했다. 강윤겸은 "부드럽게 넘어갈 수 있는 방법이 있다. 내가 컨트롤 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에 이라엘은 "기다리겠다"라고 말했다. 

분노한 장진욱은 이라엘이 강윤겸을 만날 때 입은 옷과 강윤겸에게 받은 선물을 모두 정리했다. 장문희는 이라엘의 신분이 노출될까봐 걱정했다. 이라엘은 자신에게 상처를 줬던 이들을 살해하는 꿈을 꿨다. 

서은평은 분노한 한소라가 이라엘에게 어떤 짓을 할지 걱정했다. 이라엘은 "이왕이면 한소라의 분노가 아주 아주 크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소라는 유치원에서 LY PAY 뉴욕 상장에 대해 축하 받았다. 한소라는 태연하게 "다 여러분 덕분이다. 조만간 성대한 파티를 열겠다"라고 말했다. 그때 이라엘이 등장했다. 한소라는 "회사에 초대받지 못한 사람이 온 것 같다"라며 이라엘을 내보내라고 말했다. 

하지만 이라엘은 "왜요"라고 되물었다. 한소라는 이라엘에게 다가가 뺨을 쳤다. 이라엘은 "이유를 말씀해주신다고 하지 않았냐"라고 다시 물었지만 한소라는 또 한 번 뺨을 쳤다. 한소라는 "감히 누구 앞에서 나대냐"라고 소리쳤다.

이에 이라엘은 "생각은 좀 해보셨나. 왜 이런 일이 일어났는지"라고 말했다. 한소라는 "요즘 기어오르다 못해 따박따박 말대꾸를 했다"라며 "내 허락이 떨어질 때까지 같이 다니거나 모임에 껴주면 나에 대한 반항으로 알겠다. 좋은 분위기 망쳐서 미안하다. 하지만 부하직원 기강 잡는 것도 중요하다"라고 말했다. 
/hoisoly@osen.co.kr
[사진 : tvN 수목드라마 '이브' 방송캡쳐]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