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완공되면.." 정성호, 7식구 살 제주도 초호화家 이사? 매물 찾아 삼만리

[OSEN=김수형 기자] 다섯째 임신 소식을 알린 경맑음이 남편 정성호와 제주도를  방문한 근황을 전했다. 

3일, 경맑음이 개인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경맑음은 남편 정성호와 제주도 T 하우스를 방문한 모습. 경맑음은 "와 제주도  확 끌리네  오빠 우리 제주살이는
완공되면 2024년에 진짜 생각해보자!"라며 이곳을 해시태그했다. 

경맑음이 언급한 이 곳은 제주도에서도 유명한 국제학교와 인접해 있어 제주도살이 꿈을 꾸는 이들의 워너비 하우스. 방송인 김가연도 "옆집?ㅋㅋ"이라고 댓글을 달며 호응해 눈길을 사로 잡는다. 

이에 누리꾼들은 "정성호, 경맑은 부부 꼭 붙어다니는 모습 참 예쁘다", "이제 제주도로 넘어가시는 건가요 ㅋㅋ", "다섯째 태어나면 총 7식구 살 집이 크긴 커야겠네" 등 다양하게 반응했다. 

한편 사업가인 경맑음은 지난 2009년 9살 연상의 정성호와 결혼했다. 최근에는 다섯째 임신 소식을 전해 많은 축하를 받고 있다. 

/ssu08185@osen.co.kr

[사진] ‘SNS'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