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지창욱, 보육원·소년원·교도소 쓰리 콤보 달성..온몸 문신까지(당소말)

[OSEN=하수정 기자] 배우 지창욱이 ‘당신이 소원을 말하면’을 통해 새로운 모습으로 시청자들과 만날 예정이다.

오는 8월 첫 방송 예정인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당신이 소원을 말하면’(연출 김용완, 극본 조령수, 제작 투자 에이앤이 코리아, 제작 클라이맥스 스튜디오, 이하 ‘당소말’) 측은 ‘고장 난 어른 아이’ 윤겨레로 변신한 지창욱의 첫 스틸을 공개해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당소말’은 삶의 끝에 내몰린 위태로운 청년이 호스피스 병원에서 사람들의 마지막 소원을 들어주며 아픔을 치유해가는 힐링 드라마로, 말기 암 환자들의 마지막 소원을 들어주는 네덜란드의 실제 재단에서 모티브를 얻은 작품이다.

지창욱은 극 중 삶에 대한 의욕과 의지 없이 간신히 현재를 버티고 있는 윤겨레 역을 맡았다. 윤겨레는 온몸에 문신을 새겨 고통을 주는 게 습관처럼 되어버린 ‘고장 난 어른 아이’이다. 특히 그는 보육원, 소년원, 교도소까지 ‘쓰리 콤보’를 달성한 인물로 지창욱이 그려낼 윤겨레 캐릭터와 그의 새로운 연기 변신에 궁금증이 높아진다.

11일 공개된 사진 속 지창욱은 윤겨레 그 자체로 변신, 캐릭터와 완벽한 싱크로율을 자랑하고 있다. 반항심 가득한 표정과 양팔 가득한 문신은 세상에 대한 애착이 없는 윤겨레의 성격을 여실히 드러내고 있다.

또한 지창욱은 삶에 대한 의욕이 단 1도 느껴지지 않는 눈빛으로 긴장감을 자아내는 가운데, 그가 그려낼 윤겨레는 어떤 모습일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당소말’ 제작진은 “지창욱은 윤겨레 캐릭터와 완벽한 비주얼, 말투, 표정까지 그 자체를 자랑하고 있다. 윤겨레가 보육원, 소년원, 교도소까지 가게 된 사연은 무엇일지, 그의 고단한 인생을 주목해 달라. 특히 지창욱이 그려낼 윤겨레 캐릭터를 향한 기대와 함께 ‘당소말’도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지창욱의 연기 변신을 향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는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당신이 소원을 말하면’은 오는 8월 첫 방송 예정이며, 에이앤이 코리아의 라이프타임에서도 방송된다.

/ hsjssu@osen.co.kr

[사진] 에이앤이 코리아 라이프타임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