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슬리피, 생활고 극복했더니 날벼락..찢어진 아내♥ 마음 "걱정 끼쳐 죄송"

[OSEN=장우영 기자] 가수 슬리피가 급성 맹장염 수술 후 건강을 전했다.

21일 슬리피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많이 괜찮아지고 있습니다. 걱정 끼쳐드려서 죄송합니다. 감사합니다”라는 글을 남겼다.

앞서 슬리피는 지난 14일 “급성으로 맹장염이 터져서 수술하고 입원 중”이라고 밝혔다. 이로 인해 20일 열린 AXN 새 예능 ‘극한초보’ 제작발표회에도 참석하지 못했다. 6일째 입원하면서 걱정을 자아냈다.

슬리피는 반려견 사진을 함께 올리며 “많이 괜찮아지고 있습니다”라고 전했다. 급성 맹장염 수술 이후 건강을 빠르게 회복 중이라면서 걱정하는 팬들을 안심시켰다.

한편, 슬리피는 지난 4월 8살 연하의 비연예인과 결혼했다. /elnino8919@osen.co.kr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