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부고] 전 KT 투수 유원상 부인상

[OSEN=손찬익 기자] 유승안 한국리틀야구연맹 회장의 아들이자 전 KT 투수 유원상이 부인상을 당했다.

유원상은 2007년 한화에서 프로 생활을 시작해 LG・NC・KT에서 뛰었다.・통산 467경기에서 35승 53패 8세이브 66홀드 평균자책점 5.07을 거뒀다.

유원상은 현역 은퇴 후 미국에서 유학 생활을 시작했고 함께 했던 아내 고 김보경 씨는 미국에서 세상을 떠났다. 유원상은 오는 30일 오전 고인의 유해와 함께 귀국한다.

빈소는 경기도 분당제생병원 영안실 5호실이며 발인은 내달 1일이다. /what@osen.co.kr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