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母 울다 숨 잠시 멈춰"..김기수, 가족 건드린 악플러 저주 (종합)[Oh!쎈 이슈]

[OSEN=박소영 기자] 방송인 김기수가 악플에 분노했다.

김기수는 16일 개인 SNS에 악플 캡처본을 공개하며 “나 있잖아요 여러분 다 받아들이고 받아들이고 있는데 이것까지 받아들여야 하나요? 반성하고 또 반성하고 있는데 우리 엄마가 죽을 것 같다고?”라는 글을 남겼다.

함께 공개한 사진을 보면 한 누리꾼은 “김기수님 엄마부터 신경쓰세요. 엄마가 곧 죽을 거 같은데”라는 악담을 퍼붓고 있다. 또 다른 이는 “겁나 뜨길래 봤는데 딱히 유명? 보다는 듣보잡에 가까운 거 같고. 자기애가 너무 강하신 듯”이라고 조롱했다.

김기수는 “악플을 옹호해주고 악플에 소리지르면 내가 가해자가 되는 이상한 세상이다 ! 이것도 악플이 아니라고 얘기할텐가? 악플 구별할 줄도 모른다고 조롱하더니 왜? 이것도 악플이 아니라고 얘기할텐가? 이러니 범죄자 보호해주는 나라가 되는 거지”라고 분통을 터뜨렸다.

이어 그는 “여기에 좋아요 누른 ... 소름끼쳐요 징그러워요 더러워요 냄새나고요. 이댓 박제했다고 더럽다고 욕했다고 또 인성쓰레기 만드세요. 암요~ 니들이 하는 일이 그거니 그거라도 열심히 하세요. 암 요”라고 분개했다.

특히 김기수는 가족을 건드린 악플러들에게 “다 받아들이고 있는데 내 죄라고 하고 있는데 니들이 뭔데 이래! 우리 엄마 나 악플 받는다고 오늘 내 손잡고 우셨다. 우시다 숨 잠시 멈추셨다. 놀랬다. 이 댓 내 평생 가져간다 이렇게 내가 반응했다고 또 인성 더럽다고 말하고 다녀라. 알았냐! 저주한다 너희들 어떻게 되나 보자”라고 퍼부었다.

한편 2001년 KBS 16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한 김기수는 ‘개그콘서트’에서 댄서킴 캐릭터로 큰 사랑을 받았다. 현재는 뷰티크리에이터로 유튜브와 홈쇼핑에서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 

 /comet568@osen.co.kr

[사진] SNS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