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 [TV톡톡] "야무진 총무"..'인생술집' 보아, 사랑받는 이유 알겠네

    [OSEN=박진영 기자] 사랑받는 데는 다 이유가 있다. 보아 역시 야무지고 싹싹한 막내로 '낯가림' 멤버들의 사랑을 독차지했다. 지난 15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인생술집'에는 손현주, 고창석, 보아가 출연했다. 이들은 사모임 '낯가림' 멤버로, 손현주와 고창석은 보아의 컴백 활동을 지원 사격하기 위해 '인생술집'에 출연했다. '낯가림'의 회장은 유해진, 고문은 손현주, 회계 및 총무는 보아가 맡고 있다. 이들 외 회원으로는 김선아, 장혁, 마동석, 샤이니 민호, 고창석 등이 있다. 이들은 자주 모임을 가지며 돈독한 관계를 형성하곤 하는데 그 중심에는 총무 보아가 있다.보아가 총무를 맡은 이유는 당시 막내에다가 야무지기 때문이라고. 보아는 "회비를 걷는 총무가 있어야 된다는 의견이 나오자마자 제가 맡게 됐다. 바로 통장을 만들었다"라며 "회비를 안 내면 제가 독촉 전화를 한다"라고 밝혔다. 또 보아는 '회원이 3명 이상 모였을 시 정식 모임으로 간주한다'는 회칙을 만들어 인증샷을 올리면 바로 입금을 해준다고. 이 덕분에 모임이 더 활성화됐다는 것이 손현주와 고창석의 설명이다. MC들 역시 회비를 정기적으로 받아야 모임이 오래간다고 동의했다. 돈이 모임의 결속력을 다진다는 것. '낯가림' 모임의 게스트 제한은 없다. 다만 정식 멤버가 되는 건 모든 이들의 동의가 있어야 한다는 설명. 그리고 이들은 해외 MT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하며 멤버들간의 끈끈한 의리를 과시했다. 보아는 "연기자 분들 선후배 서열이 있기 마련인데, 손현주 선배님이 본인이 나서서 농담도 많이 하신다. 낯가림 모임도 선배님이 없었으면, 기둥 역할이 없었으면"이라고 손현주에 대한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이를 들은 손현주는 크게 웃으며 기쁜 마음을 드러냈다. 또 보아는 방송 내내 손현주와 고창석을 살뜰히 챙기고 분위기를 유쾌하게 만드는 역할을 해냈다. 지금은 막내가 아니지만, 막내였을 때 2차 술집을 찾기 위해 청담동을 뛰어다녔다는 보아다. '낯가림' 안에서는 귀여운 동생으로, 또 야무진 총무로 제 할일을 제대로 해낼 줄 아는 보아인지라, 왜 이렇게 내리사랑을 받는지 정확히 알 수 있는 시간이었다. /parkjy@osen.co.kr[사진] '인생술집' 캡처 
  • [Oh!쎈 컷] ‘미스티’ 용의자 김남주, 정면돌파..기자들 앞에 섰다

    [OSEN=강서정 기자] ‘미스티’ 김남주가 기자들 앞에 당당히 나선다. 유력한 살인 용의자가 된 그의 정면 돌파는 이번에도 성공할 수 있을까.JTBC 금토드라마 ‘미스티’(극본 제인, 연출 모완일)에서 더 이상 앞으로 나갈 수도 없고, 물러설 수도 없는 상황마다 도망치거나 피하지 않고 정면 돌파를 선택해온 고혜란(김남주). “내가 부서지든가 니가 부서지든가”라는 마인드로 지금껏 한 번도 진 적 없이 버텨왔지만, 지난 4회에서 자신이 케빈 리(고준) 사망 사건의 유력 용의자라는 사실에 당혹감을 감추지 못했다. 이에 혜란이 인생 최대의 위기를 어떻게 벗어날지, 오늘 밤 방송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젊음 하나로 자신의 자리를 노리는 후배 한지원(진기주)을 케빈 리와 스캔들로 엮어 밀어낸 혜란. 하지만 지원은 스캔들이 터지면 함께 끝장이라며 케빈 리를 움직였고, 그는 방송국 사장을 통해 사건을 무마했다. 게다가 웅팀장(이성욱)은 사전 회의때 보지 못했던 지원의 리포트 원고를 끼워 넣으며 혜란의 화를 돋웠다. 결국, 뉴스룸을 박차고 나와 장국장(이경영)에게 간 혜란. 생방송을 5분 남기고 자신과 지원, 둘 중에 하나를 선택하라며 정면 돌파, 지원을 대전으로 내려보냈다.지원에게서 뉴스 나인 앵커 자리를 지켜낸 혜란은 청와대 대변인 후보 검증 기간 중, “너랑 나, 부부였어”라며 도발을 멈추지 않는 옛 연인 케빈 리에게도 정면 돌파했다. 뉴스 아이템으로 외국인 노동자 캄에게는 임금을 지급하지 않았지만, 케빈 리에게 광고 계약금으로 십억에 가까운 계약금을 치른 철강 회사를 비판하며 그를 돈에 눈이 먼 사람으로 만들어버린 것. 화가 난 케빈 리가 태국에서 의도적으로 찍은 키스 사진으로 협박하자 그를 직접 만나러 갔다.그러나 그다음 날, 케빈 리의 사망 소식이 들려왔고 사고 난 그의 차에서 혜란이 당일 착용했던 브로치가 발견되며 또 다시 위기가 찾아왔다. 공개된 스틸 속에서 언제나 그랬듯, 한 치의 흐트러짐 없이 기자들 앞에 당당히 나서며 정면 돌파를 선택한 혜란이 위기에서 벗어날 수 있을지 기대가 높아지는 이유다. 동시에 혜란을 살인 용의자로 만든 케빈 리 사건의 진실도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살인 사건의 피해자는 케빈 리이고 그가 사고 전날, 혜란과 만났다는 사실이 밝혀지며 본격적인 미스터리의 서막을 올린 ‘미스티’. 16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kangsj@osen.co.kr[사진] 글앤그림 제공
  • [TV톡톡] “뉴질랜드 GO”..‘도시어부’ 마닷, 열심히 낚시한 이유

    [OSEN=강서정 기자] ‘도시어부’의 마이크로닷이 드디어 황금배지 5개를 거머쥐었다. 세 도시어부가 해외출조에 나갈 수 있게 됐다.지난 15일 방송된 채널A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이하 도시어부)에서는 도시어부들이 게스트 김민준과 ‘철인 낚시 3종 경기’를 펼치는 내용이 전파를 탔다.‘철인 낚시 3종 경기’의 대상 어종은 열기와 문어, 30cm 후반~40cm 초반의 슈퍼 전갱이. 도시어부들은 황금배지를 얻기 위해 치열한 접전을 펼쳤다.이날은 도시어부들이 바다에 찌를 던지기만 하면 고기들이 올라왔다. 도시어부들은 서로 신경전을 벌이며 낚시했고 특히 마이크로닷이 그 어느 때보다 열정적으로 낚시를 했다.이덕화, 이경규도 계속해서 열기를 잡아 올렸는데 마이크로닷은 더 많은 열기를 잡았다. 이에 이경규와 이덕화를 질투하는 모습을 보이기도.이덕화는 “쟤가 요즘 너무 1등 한다”며 질투했다. 그도 그럴 것이 마이크로닷이 이때까지만 해도 벌써 황금배지 4개를 손에 넣으며 압도적으로 1등을 하고 있었다.형님들의 질투에 마이크로닷은 “큰 그림을 위해 열심히 하는 거다”며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형님들 뉴질랜드로 모시고 싶다고 방송 전부터 말하지 않았냐. 전갱이와 열기는 확실히 계속 잡을 수 있으니까”라며 “찬스로 봤다”고 했다.‘도시어부’에서 황금배지 5개를 획득할 경우 해외 출조에 나갈 수 있는데 마이크로닷은 황금배지 5개를 얻으면 자신의 고향 뉴질랜드로 형님들을 데리고 가고 싶다고 수없이 밝힌 바 있다.하지만 이날 마이크로닷을 비롯해 이덕화, 이경규도 열기와 전갱이를 많이 잡아 결과를 알 수 없는 상황이었다.‘도시어부’의 장시원 PD가 마이크로닷과 이덕화가 잡은 고기의 무게를 공개했는데 마이크로닷이 압도적으로 많이 잡았고, 마이크로닷이 최종 우승자가 됐다. 황금배지 4개를 가지고 있었던 마이크로닷은 한 개를 더 추가하며 ‘슈퍼 황금배지’의 탄생을 알렸다.마이크로닷이 그토록 바라던 뉴질랜드행이 결정됐다. 마이크로닷은 “해외로 간다”며 “형님들 모시고 가기 위해 9개월 동안 노력했다”고 좋아했다. 형님들과 자신의 고향 뉴질랜드에서의 낚시를 꿈꿨던 마이크로닷. 도시어부들은 이달 중 뉴질랜드로 해외 출조에 나선다. 이덕화, 이경규, 마이크로닷의 뉴질랜드 낚시는 어떨지 기대된다. /kangsj@osen.co.kr[사진] 채널A ‘도시어부’ 화면 캡처
  1. 1
  2. 2
  3. 3
  4. 4
  5. 5
  6. 6
  7. 7
  8. 8
  9. 9
  10. 10

With Star

[Oh!커피 한 잔] 이일화 "'응답하라4' 또 하냐고요? 신원호 PD님이…"  배우 이일화가 지난 1994년 개봉한 영화 ‘그리움엔 이유가 없다’(감독 유영진)...

OSEN과 현장 속으로

손흥민,'나를 따르라' 10일 오후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대한민국과 콜롬비아의 A매치 평가전, 전반...

TV 기상도

[美친시청률]성소 이긴 레이첼..반전의 '아육대', 시청률 6.6% 순항

OSEN= 박진영 기자 l 2018.02.16 10:21

MBC '설특집 2018 아이돌스타 육상·볼링·양궁·리듬체조·에어로빅 선수권 대회(이하 설특집 2018 아육대)'가 시청률...

음악 핫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