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강남1970' 이민호·김래원, 이것이 액션이다..진흙탕 포스터




[OSEN=김경주 기자] 영화 '강남 1970'이 배우 이민호, 김래원의 '진짜 액션'을 포착한 2차 포스터를 공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1970년대 서울, 개발이 시작되던 강남땅을 둘러싼 두 남자의 욕망과 의리, 배신을 그린 '강남 1970'(감독 유하)이 땅과 돈을 향한 욕망을 쫓는 이민호, 김래원의 가장 뜨겁고 처절한 순간을 담은 2차 포스터를 공개했다.

죽이지 않으면 내가 죽는 생존이라는 절박한 목표를 향해 움직이는 종대(이민호 분)와 용기(김래원 분) 그리고 함께 뒹구는 뜨거운 남자들의 현재 진행형의 모습을 포착한 '강남 1970'의 2차 포스터는 액션은 스타일이 아니라 이야기를 위해 존재해야 한다는 유하 감독의 액션 연출 원칙을 리얼하게 보여준다.

'강남 1970'에서 극의 흐름이 바뀌는 결정적 장면이기도 한 진흙탕 액션 신에서 끝까지 날아올라 거침없이 내리꽃는 이민호, 그리고 눈 앞의 적을 향해 돌진하는 김래원의 모습은 필사적으로 공격과 방어를 오가는 남자들의 모습과 어우러져 '강남 1970'의 뜨겁고 다이내믹한 드라마를 짐작케 한다.

한편 '강남 1970'은 내년 1월 21일 개봉한다.

trio88@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