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아이유, 가수 컴백은 가을 예상..'톱스타 자리 굳히기'



[OSEN=최나영 기자] 가수 겸 배우 아이유가 올해 톱스타 자리 굳히기를 단단히 할 것으로 보인다.



KBS 2TV 예능드라마 '프로듀사'를 통해 연기자로서 주목할 만한 성과를 보인 아이유는 작품을 마친 후 광고, 행사 등을 소화할 예정이다.


그래도 팬들과 대중의 관심사는 그의 본업인 가수 컴백. 올 초반부터 컴백설이 끊이지 않았는데, 이는 아이유가 국내 가요계에서 여성 솔로아티스트로서 독보적인 입지를 갖고 있기 때문이다.


아이유 측 관계자는 이에 대해 OSEN에 "우선 '프로듀사'를 잘 마치는 게 목표다. 아직 앨범 계획이 구체적이지는 않고, 대략 가을쯤으로 예상한다. 작업 속도에 따라 유동적으로 바뀔 수 있는 부분이다"라고 설명했다.


아이유는 지난 2013년 10월 3집 '모던타임즈(Modern Times)', 지난 해 5월 리메이크 앨범 '꽃갈피'를 발표했고 이후 서태지 등과 콜라보레이션 작업으로 주목받았다.


더불어 아이유가 '프로듀사'에 삽입돼 팬송 개념으로 지난 달 18일 내놓은 스페셜 싱글 '마음'은 여전히 각종 음원차트 상위권에서 롱런 행진 중이고, 이 노래 뿐 아니라 '봄 사랑 벚꽃 말고', '금요일에 만나요', 너의 의미' 등의 이전 발매 곡들도 대부분의 음원 차트 TOP 100 안에서 꾸준한 인기를 누리고 있다. 가수로서의 그의 저력을 확인할 수 있는 부분이다.



한편 아이유는 최근 지난 7년 함께 해온 로엔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을 완료, 더 안정되고 탄탄한 활동을 예고하고 있기에 하반기 그의 활약에 더 큰 기대가 쏠린다.


nyc@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