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김우빈·고수 양측 "광고 출연료 미지급..연매협 차원 대응"



[OSEN=김경주 기자] 배우 김우빈과 고수 양측이 광고 출연료 미지급에 대해 한국연예매니지먼트협회(이하 연매협) 차원에서 공동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우빈과 고수 양측 소속사는 30일 오후 OSEN과의 전화통화에서 "광고 출연료 미지급과 관련해 연매협 차원에서의 공동 대응을 추진 중이다"라고 말했다.

김우빈 소속사 싸이더스HQ 측 관계자는 "광과 출연료를 받지 못한 것이 맞고 법적 대응을 해서 출연료를 지불하라고 명령이 떨어졌는데도 돈을 받지 못했다"라며 "연매협 차원에서 대응을 준비 중이다. 우리는 이미 법적으로도 호소를 했고 지급하라는 명령까지 받았는데 돈을 지급받지 못했으니 연매협 차원의 대응이 우리의 또 다른 대응인 것"이라고 전했다.

고수 측 관계자는 "광고 출연료 미지급과 관련해 연매협 측에서 진상 조사를 하다가 다른 배우분들의 사례들이 몇 가지가 더 나온 것 같더라. 피해를 본 분들도 많고 재발이 되고 있으니까 협회 차원에서 대응을 해주시는 것으로 알고 있다"라고 밝혔다.

trio88@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