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단독] 빅뱅, '주간아' 출연..'도니-GD 커플 뜨거운 재회'

[OSEN=엄동진 기자]  빅뱅이 '주간 아이돌' 무대에 선다.

빅뱅 멤버들과 양현석 대표는 상의 끝에 팬들이 원하는 세 예능 프로그램 출연을 결심했다. 세 개의 프로그램은 앞서 공개된 MBC '무한도전''라디오스타'와 더불어 '주간 아이돌'이었다.

한 관계자는 "빅뱅이 지난 몇년간 예능프로그램을 자제해 온게 사실이다. 하지만 이번에는 양 대표의 생각이 좀 달랐던거 같다. 탑의 입대로 당분간 완전체 빅뱅을 모습을 볼 수 없는 팬들을 먼저 생각했다"면서 "예능 프로그램 출연이 아쉬움을 달랠 답이라고 봤고, 멤버들에게 제안했다. 멤버들 역시 흔쾌히 제안을 받아들였고 같이 신중하게 고민한 끝에 세 개의 프로그램에 출연하기로 결정했다"고 소개했다. 

이번 출연은 팬들과 더불어 '주간 아이돌' 제작진의 바람도 이뤄진 셈이됐다. 지난 2~3년여간 '주간아' PD를 비롯한 제작진은 공개적으로 빅뱅의 출연을 요청해왔다. 

관계자는 "빅뱅 멤버들도 몸을 불살라 보겠다며 의지를 높이고 있다. 다음주에 녹화를 하게 되고, 1월 첫째 둘째주에 방송하게 될 것"이라고 소개했다.  

이번 녹화는 지드래곤과 '주간아' MC 정형돈의 재회로도 화제를 모을 전망이다. 정형돈과 지드래곤은 MBC '무한도전'에서 '밀당' 커플로 유쾌한 웃음을 선사한바 있다. 올해에도 지드래곤의 '무한도전' 출연은 있었지만, 정형돈의 하차로 만남은 성사되지 못했다.

빅뱅은 최근 정규 앨범 'MADE'를 발표하고 정상의 위치에서 폭주하고 있다. 빅뱅의 '에라 모르겠다'는 15일 멜론을 비롯해 지니, 몽키3, 소리바다, 네이버뮤직, 벅스뮤직 등 주요 6개 실시간 음원차트에서 1위를 달리고 있다.

이뿐만 아니라 '라스트댄스' 역시 멜론, 지니, 소리바다, 네이버뮤직, 벅스뮤직 등에서 실시간 음원차트 2위에 오르며 줄세우기를 여전히 이어가고 있는 중이다. '걸프렌드' 또한 멜론, 지니, 네이버뮤직 등에서 실시간 음원차트 3위에 오르며 정규앨범 수록곡이 모두 1, 2, 3위에 오르는 저력을 발휘중이다. / kjseven7@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