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효린, 아시아 최초 전세계 최대 EDM레이블과 계약

[OSEN=선미경 기자] 걸그룹 씨스타 효린이 전 세계 최대 EDM 레이블인 스피닝 레코드(Spinnin' Records)와  음반 계약을 맺고 글로벌 시장에 진출한다.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은 "효린이 아시아 최초이자 K POP 최초로 세계 최대 EDM 레코드사 스피닝 레코드사와 계약을 체결하고 3월중 '저스틴 오'와 콜라보레이션곡으로 글로벌 릴리즈를 할 예정"이라고 27일 밝혔다. 

효린과 계약한 스피닝 레코드사는 EDM 강국 네덜란드의 음반사이자 현재 EDM 씬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레이블로 마틴 게릭스(Martin Garrix), 하드웰(Hardwell), 티에스토(Tiesto) 등 세계적인 아티스트가 거쳐갔다. 
 
앞서 효린은 3월 미국 텍사스주 오스틴에서 열리는 북미 최대 음악축제 '사우스바이사우스웨스트'(이하 SXSW)에 참가한다는 소식과 미국 LA와 뉴욕 클럽투어 소식을 전해 화제를 모았다.  
 
효린은 세계적인 팝 그룹 파이스트무브먼트의 앨범에 참여하고, '일렉트로닉 음악의 선구자'로 불리는 이탈리아 작곡가 조르조 모로더가 프로듀싱한 노래를 발표하며 K POP 의 디바다운 행보로 시선을 모으고 있다. 또한 지난해 11월 발표한 솔로 앨범 타이틀곡 '파라다이스'(Paradise)는 중국 대표 음원사이트 큐큐뮤직의 K팝 주간차트 1위에 오르기도 했다.  /seon@osen.co.kr

[사진]스타쉽엔터테인먼트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