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최파타' 택연 "김수현·은정, 스케줄 있는데도 시사회 와줘서 고마워"

[OSEN=김보라 기자] 2PM 멤버 겸 배우 옥택연이 절친한 동료인 김수현, 티아라 멤버 은정, 2PM 우영에게 고마운 마음을 드러냈다.

옥택연은 4일 오후 생방송된 SBS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서 “김수현, 은정이 스케줄이 있는데오 VIP 시사회에 와줘서 정말 감사했다”고 말했다. 이날 한 청취자가 ‘김수현 은정 우영이 시사회에 왔는데 단체 채팅방이 있느냐’고 물은 것에 대한 대답이다.

이에 택연은 “드라마('드림하이1') 촬영 당시에는 채팅 프로그램이 만들어지지 않았을 때였다. 당시 지금처럼 활성화되기 전이었다”며 “제가 문자로 와 달라고 했다. 김수현, 티아라 은정씨는 스케줄이 있음에도 와 줘서 너무 고마웠다. 뒤에 스케줄이 있어서 영화를 보진 못 했고 사진만 찍고 갔다. 우영이만 봤다”고 전했다./ purplish@osen.co.kr

[사진]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 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