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손예진X정해인, 2018년 '예쁜누나'→2019년 '봄밤'? 신드롬 재현할까(종합)[Oh!쎈 이슈]

[OSEN=김은애 기자] 손예진과 정해인이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신드롬을 또 한번 재현할까.

14일 오후 정해인의 소속사 FNC 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는 OSEN에 “‘봄밤’은 여러 제안받은 작품 중 하나다. 현재 그것 말고는 결정된 게 하나도 없다”라고 밝혔다. 

‘봄밤’은 ‘밥 잘 사주는 예쁜누나’를 집필한 김은 작가와 안판석 PD의 신작으로, 오랜 연인을 중심으로 결혼 얘기가 나오자 서로의 관계를 되돌아보면서 새롭게 찾아온 사랑에 대한 감정을 깨닫는 이야기다. 



여기에 '봄밤'의 여주인공에는 손예진이 물망에 올랐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이와 관련해 손예진의 소속사 엠에스팀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는 "손예진이 '봄밤' 출연 제안을 받고 검토 중이다"고 밝힌 바 있다.

뿐만 아니라 정해인까지 '봄밤'을 검토 중이라는 보도가 전해지면서 팬들은 뜨거운 환호를 보내고 있다. 손예진과 정해인은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에서 연상연하 커플로 환상적인 케미를 선보였다.

이 같은 두 사람이 다시 한번 뭉치는 것은 팬들에게 더 할 나위 없이 기쁜 소식일 터. 물론 일각에선 연출과 배우까지 똑같은 것은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와 너무 비슷한 것이 아니냐는 우려도 있다.

그럼에도 정해인과 손예진은 이미 뛰어난 연기력을 인정받아온 만큼 재회하더라도 다른 그림을 만들어나갈 것으로 보인다. 과연 두 사람은 '봄밤'에 함께 출연할지, 또 어떤 작품이 나올지 기대가 모아진다.

한편 '봄밤'은 오는 5월 MBC에 편성 예정이다.

/misskim321@osen.co.kr

[사진]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