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빅톤, 12월 1일 새 앨범 발표..팬미팅 이어 특별한 '4주년 이벤트'

[OSEN=김은애 기자] 그룹 빅톤(VICTON)이 12월 1일 컴백을 확정하며 특별한 '4주년 이벤트'를 선사한다.

소속사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 측은 4일 오후 "빅톤이 오는 12월 1일 새 앨범을 발표하고, 컴백 활동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빅톤

이로써 빅톤은 지난 6월 깜짝 발표한 싱글 2집 'Mayday(메이데이)' 이후, 6개월여 만에 팬들을 다시 만나게 됐다. 빅톤은 지난 3월 미니 6집 'Continuous(컨티뉴어스)'를 포함해 올해에만 벌써 세 번째 컴백으로, 숨 가쁜 '열일 행보'를 이어가며 '대세 굳히기'에 들어간다. 

빅톤은 팬미팅에 이어 앨범 발표까지 연달아 예고하며 팬들에게 뜻깊은 데뷔 '4주년 기념 이벤트'를 선사할 전망이다. 앞서 빅톤은 오는 8일 팬미팅 'Back to the Wonderland(백 투 더 원더랜드)' 개최를 알린 바 있다. 이번 행사는 2년 만의 7인 '완전체 팬미팅'이자, 온택트 공연과 동시에 코로나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철저한 방역 하에 500명의 팬들을 직접 만나는 '대면 팬미팅'으로 꾸려지며 더욱 관심이 쏠리고 있다.

2016년 데뷔한 빅톤은 '아무렇지 않은 척', 'EYEZ EYEZ', '나를 기억해' 등을 발표했으며, 데뷔 3년 만인 지난해 그간의 잠재력을 폭발시키며 재도약에 성공, '대세 보이그룹'의 반열에 당당히 합류했다. 지난 'Mayday' 활동을 통해 자체 음원 기록을 경신하고 7월에는 온택트 라이브를 성공적으로 개최하는 등 막강한 저력을 입증한 빅톤은 이후 각자 솔로앨범과 연기, 예능, 화보 등 다채로운 개인 활동을 펼치며 '만능돌'로서의 존재감을 과시해왔다.

매 앨범 성장하는 모습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빅톤이 새 앨범을 통해 어떤 강렬한 존재감을 과시할지 K팝 씬의 이목이 집중된다. /misskim321@osen.co.kr

[사진]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