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전참시' 브레이브걸스X임영웅, '롤린' 챌린지 완벽 소화… 이찬원, 전화 연결에 팬心폭발 [어저께TV]

[OSEN=김예솔 기자] 브레이브걸스와 임영웅이 1위 후보로 만났다. 

10일에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시점'에서는 브레이브걸스와 임영웅이 1위 후보에서 만나 특급 케미를 선보였다. 

이날 브레이브걸스 멤버들은 음악프로그램에서 임영웅과 함께 1위 후보에 올랐다. 브레이브걸스는 임영웅의 대기실로 직접 찾아가 인사를 건넸다. 임영웅은 브레이브걸스를 보자 무척 반가워하며 "정말 축하한다"라고 역주행을 축하했다.

임영웅은 "옛날부터 브레이브걸스를 좋아했다"라며 '롤린'의 가오리춤과 의자춤을 따라해 웃음을 자아냈다. 임영웅은 "대기실에서 요즘 맨날 한다. 노래 나오면 자동반사다"라며 직접 춤을 선보였다.  

임영웅은 "나는 대표 몸치다"라고 부끄러워해 웃음을 자아냈다. 민영은 "영웅님 노래를 너무 좋아해서 차에서 매일 부른다"라며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를 한 소절 열창해 눈길을 사로 잡았다. 민영은 "노래가 내 마음의 심금을 울렸다"라고 말했다.

민영은 "영웅님의 1위는 못 뺏을 것 같다"라며 "개인기라도 뺏어오려고 에코 개인기를 연습했다"라고 말했다. 임영웅은 "쉽지 않을 거다. 내가 에코 개인기로 진 적이 없다"라고 말했다. 민영은 에코 개인기를 선보였고 임영웅은 깜짝 놀라 "나보다 잘하시는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날 임영웅은 이찬원에게 전화를 걸어 브레이브걸스 멤버들과 인사할 수 있게 자리를 마련했다. 이찬원은 "제가 군대에 있을 때 '롤린'이 나왔다. 내무반에서 다 따라추고 그랬다"라며 "'사랑의 콜센타'에 나와달라. 꼭 인사하고 싶다"라고 팬심을 전했다.

임영웅은 '롤린' 춤을 함께 춰보고 싶다며 브레이브걸스 멤버들과 함께 춤까지 선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매니저는 브레이브걸스 '롤린' 막방을 축하하며 깜짝 이벤트를 준비해 눈길을 끌었다. 이영자는 "브레이브걸스에게 다시 한 번 박수를 보내고 싶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유민상은 다이어트를 한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유민상의 스타일리스트는 "협찬 받은 옷이 맞는 게 없어서 다이어트를 시작했다"라고 말했다. 유민상은 "'맛있는 녀석들' 촬영을 하는데 민상이랑 세윤이 자리를 바꾸라고 하시더라. 내가 세윤이를 가린다고 하더라"라며 "닭가슴살, 아몬드로 고탄저지 다이어트"라고 말했고 이에 전현무는 "고탄저지면 최악이다"라고 말해 주위를 폭소케 했다. 

이날 유민상은 소속사 식구들 김대희, 김민경, 랄랄과 함께 프로필 촬영에 나섰다. 유민상은 김민경의 촬영 장면을 지켜보며 묘한 미소를 보여 눈길을 끌었다. 이 모습을 본 양세형은 "최고다라고 놀리면서 관심을 표현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이에 유민상은 "나는 민경이를 놀릴건데 이걸 이렇게 편집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때 홍윤화와 김민기가 등장해 유민상과 김민경의 묘하게 커플사진을 요구해 눈길을 끌었다. 이 모습을 본 송은이는 "빨리 민경이 잡아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홍윤화는 먹는 종이를 가져와 눈길을 사로 잡았다. 홍윤화는 "독일에서 해외배송 받은 거다"라고 말했다. 유민상은 "스튜디오에 가져왔다"라고 말했다. 양세형은 "테이프과자 여러개 먹는 느낌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유민상은 먹는 숟가락 과자를 꺼냈다. 유민상은 "약간 개사료 맛이 난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hoisoly@osen.co.kr
[사진 : MBC '전지적 참견시점' 방송캡쳐]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