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단독] 서예지 출연 불발 '아일랜드', 대본 대폭 수정…6월 첫 촬영 연기

[OSEN=김보라 기자] 인성에 의혹이 제기된 배우 서예지가 새 드라마 ‘아일랜드’의 출연이 불발된 가운데, 제작진이 전면 수정 작업에 들어갔다. 서예지의 하차 결정을 비롯해 드라마의 높은 완성도를 위해서 제작진은 대본을 대폭 수정할 예정이다.

13일 OSEN 취재 결과 서예지가 OCN 새 드라마 ‘아일랜드’(극본 장윤미, 연출 배종)의 출연이 무산된 가운데 현재 대본을 전면 수정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아일랜드’는 남해의 아름다운 섬 제주도에 숨겨진 비밀을 파헤치는 판타지 드라마. 총 20부작 편성 예정이며 앞서 서예지와 함께 배우 김남길, 차은우가 주연으로 캐스팅된 바 있다. 

관계자들에 따르면 ‘아일랜드’ 측은 현재 대본을 전면 수정하고 있다. 원작 웹툰에 들어가 있는 세계관 표현과 서예지가 제안 받았던 원미호 캐릭터 등 각 인물을 더 실감나게 보여주기 위해서라고.

당초 올 6월 촬영 예정이었으나 수정 과정을 거치게 되면 7월 말에서 8월, 더 늦어지면 그 이후 첫 촬영에 들어갈 예정이다.

제작진은 서예지가 하차하면서 여자 주인공을 다시 모색하게 됐다.

/ purplish@osen.co.kr

[사진] OSEN DB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