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종영 '목표가 생겼다' 김도훈 "주연? 책임져야할 부담감 있다..많은 것 배웠다"[인터뷰 종합]

[OSEN=박판석 기자] 배우 김도훈은 차분했다. 차분한 배우는 쉽게 흔들리지 않는다. 짧은 인터뷰 시간 동안 그는 '목표가 생겼다'에 대한 남다른 애정과 배우로서 뚜렷한 목표를 밝혔다.

김도훈은 최근 OSEN 사옥에서 진행된 MBC '목표가 생겼다' 종영 인터뷰에서 "좋은 사람들과 좋은 배우들과 좋은 감독님하고 찍을 수 있는 기회에서 너무 재미있었고, 촬영하면서 배우가 얻어가는 것이 너무나 많은 현장이었다. 감독님이 애써주신 분들이 보여서 감사했다. 좋아해주신 분들이 많아서 아쉽다. 촬영할 때도 4부작이다 보니까 다들 친해질때쯤 끝나서 아쉽다"라고 종영 소감을 남겼다.

김도훈은 '목표가 생겼다'에서 19살의 나이로 치매에 걸린 할머니를 모시고 사는 순수한 고등학생 조윤호 역할을 맡았다. 김도훈은 "감독님과 작가님이 윤호가 멋있었으면 좋겠다는 말을 많이 해줬다. 고민을 많이 하다가 윤호의 외유 내강한 모습이나 나무 같은 모습이 멋있다고 생각했다. 김도훈이라는 사람과 윤호가 다른 면이 많아서 준비하면서 재미있는 면이 많았다"라고 준비 과정을 설명했다.

[OSEN=이대선 기자] 210526 배우 김도훈 /sunday@osen.co.kr

[OSEN=이대선 기자] 210526 배우 김도훈 /sunday@osen.co.kr

'목표가 생겼다'를 통해 주연으로 발돋움한 그는 작품에 대한 책임감을 드러냈다. 김도훈은 "작품에 들어가면 본인이 져야할 책임이 분명히 있다. 많은 스태프들과 스태프들과 함께 만들지만 스태프들이 배우들에게 많은 힘을 실어주고 있다. 받은 만큼 해내고 책임감도 느껴야 한다고 생각한다"라고 털어놨다. 

김도훈은 '목표가 생겼다'에서 김환희의 연기에 감동을 받았다. 김도훈은 "소현이 복희랑 대화하는 장면에서도 마음이 안쓰러웠다. 소현이가 자기가 바랐던 것을 복희에게 말한다. 소현이 자신의 엄마에게 바라고 있던 것을 조언하면서 이야기 하는데, 가엽고 뭉클했다"라고 칭찬했다.

김도훈은 함께 호흡을 맞춘 김환희에 대해 감탄했다. 김도훈은 "환희가 맡은 소현은 대본을 보고 남자 역할이면 정말 해보고 싶은 역할이다. 김환희가 정말 고생하면서 만들어낸 역할이다. 옆에서 지켜봤을 때도 어려운 장면들이 정말 많다. 쉽지 않은 역할을 정말 잘 소화해냈다"라고 감탄했다.

김도훈은 배우 생활을 하며 가족들의 든든한 지지도 받고 있다. 김도훈은 "배우를 한다고 했을 때 반대를 많이 하셨다. 걱정이 많으셨던 것 같다. 제가 진지하게 하고 싶은 일을 찾아보겠다고 말해서 제 말을 들어주셨다. 실제로 집에서는 장난기도 많고 흥도 많다. 부모님이 웃으시는 것을 보면 기분이 좋다. 최근에 13살 동생이 저한테 칭찬을 해줬다. 동생이 '형이 자랑스럽다'라고 이야기 해서 뭉클 했다. 눈물이 날 뻔 했다"라고 가족에 대한 애정을 표현했다.

[OSEN=이대선 기자] 210526 배우 김도훈 /sunday@osen.co.kr

김도훈은 배우에 대한 확실한 가치관을 가지고 있었다. 그는 "다른 사람의 이야기를 잘 들어줄 수 있는 배우가 좋은 배우라고 생각한다. 연기 할 때도 상대방의 대사를 잘 들을 수 있는 능력을 가진 사람이 좋은 리액션을 보여줄 수 있다. 저도 그러기 위해서 노력하는 중이다"라고 성숙하게 말했다. 

착하고 순수한 캐릭터를 연기했던 김도훈은 당당한 캐릭터를 연기해보고 싶다는 바람을 남겼다. 김도훈은 "당차고 씩씩하고 사이다를 주는 캐릭터를 해보고 싶다. 최근 시청자들이나 관객이 그런 캐릭터를 좋아해준다고 생각이 든다. 추가적으로 발차기 연기를 잘하기 위해서 태권도를 해 볼 생각이다. 발차기는 갑자기 한다고 잘 할 수가 없다"라고 앞으로 계획을 밝혔다.

김도훈의 가능성은 무궁무진해 보였다. 20대의 젊은 나이지만 자신보다 남을 배려하는 마음씨가 돋보였다. 좋은 배우가 되려고 노력하는 그의 앞날이 더욱 기대된다./
pps2014@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