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방은정, 플레이리스트 '팽' 모델 출연..통통 튀는 매력 기대[공식]

[OSEN=박판석 기자] 신예 방은정이 ‘디지털 드라마 여신’ 타이틀을 확고히 한다.

14일 소속사 웅빈이엔에스는 방은정이 디지털 드라마 ‘팽’의 두루미 역으로 출연을 확정 지었다고 밝혔다.

‘팽’은 갇혀 있던 고사리 인생에 4명의 남자가 등장한다! 오는 남자 안 막고 가는 남자 팽하는 30살 불나방 로맨스를 그린 작품이다. 앞서 고사리 역으로 윤소희가 출연을 확정 지으며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웅빈이엔에스 제공

방은정이 연기할 두루미는 큰 키와 유니크한 분위기가 풍기는 모델로 솔직, 당당함이 매력적인 직진녀 캐릭터다. 인생에 존재하는 것은 오로지 직진 뿐. 잘생긴 남자가 불시에 나타나더라도 언제나 직진할 준비가 돼 있는 화끈한 면모도 갖추고 있다. 또 특유의 넓은 오지랖으로 친구들에게 무조건적인 애정과 의리를 보여주는 인물이다.

방은정은 영화 ‘박화영’, ‘어른들은 몰라요’, ‘내겐 너무 소중한 너’등과 tvN ‘간 떨어지는 동거’ 등에 출연하며 주목받고 있는 신예이다. 특히 ‘오늘도 무사히 시즌1, 2’, ‘크리스 마스에 뭐해’, ‘기준이 필요해’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며 ‘디지털드라마 여신’으로 불린 방은정은 최근 ‘러브 리프레쉬’의 깔끔한 연애를 추구하는 커리어우먼 현지은을 완벽하게 그려내 호평 받은 바 있다.

영화 ‘죽어도 되는 아이’ 출연 소식을 알린데 이어 디지털 드라마의 명가로 불리는 플레이리스트 신작 ‘팽’의 출연 소식까지 전하며 대세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방은정이 보여줄 새로운 모습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연애플레이리스트’, ‘에이틴’등 트렌드를 선도하며 디지털 드라마 붐을 일으킨 플레이리스트의 신작 ‘팽’은 ‘마이 퍽킹 로맨스’ 백민희 감독과 ‘에이틴’ 한수지 감독이 각색 및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로 참여하며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MZ 세대의 공감을 불러 일으킬 ‘팽’은 올 하반기 공개 예정이다./pps2014@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